2021.11.09 (화)

  • 흐림동두천 4.5℃
  • 흐림강릉 7.8℃
  • 흐림서울 5.8℃
  • 맑음대전 7.2℃
  • 대구 9.0℃
  • 구름조금울산 8.5℃
  • 광주 8.6℃
  • 구름조금부산 8.8℃
  • 흐림고창 9.8℃
  • 구름많음제주 12.3℃
  • 흐림강화 5.6℃
  • 구름많음보은 6.2℃
  • 흐림금산 6.5℃
  • 구름많음강진군 8.9℃
  • 맑음경주시 8.1℃
  • 구름조금거제 9.1℃
기상청 제공

정치

金총리, “치유와 회복, 통합 통해 일상회복”

  • 등록 2021.10.13 10:40:25

 

[영등포신문=변윤수 기자] 김부겸 국무총리는 13일 오전 정부서울청사에서 코로나19 일상회복지원위원회 첫 회의를 주재하며 "고난의 시간을 보낸 끝에 이제 조심스럽게 일상회복을 준비하는 단계까지 왔다"며 "코로나19를 더 이상 미지의 공포가 아닌 통제가능한 감염병으로 바꿔내고, 국민 여러분께 온전한 일상을 되돌려 드리는 준비를 하겠다"고 강조했다.

 

정부는 이날 김 총리와 최재천 이화여대 석좌교수를 공동위원장으로 하는 40명 규모의 민관합동 기구인 일상회복지원위원회를 공식 출범했으며, 위원회는 일상회복을 위한 정책 전반에 자문하고 의견을 수렴하는 역할을 하게 된다.

 

김 총리는 일상회복을 위한 3대 방향으로 ‘단계적 회복·포용적 회복·국민과 함께하는 회복’을 제시했다.

 

그는 “일상회복도 우리가 한 번도 가보지 않았던 길”이라며 “무엇보다도 공동체의 안전을 최우선 순위에 두고 돌다리를 두드리며 강을 건너듯, 차근차근 우리의 일상을 되찾아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 총리는 “당장 마스크를 벗어던지자는 것은 결코 아니다. 그것은 지금 단계에서 가능하지 않다”며 “틈을 메우고 최악의 상황까지 대비할 수 있는 준비가 필요하다”고 했다.

 

또, “‘백신패스’와 같은 새로운 방역관리 방법도 검토해야 한다”며 “의료체계도 보강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김 총리는 “우리 공동체의 일상회복 과정은 치유와 회복, 그리고 통합의 시간이 되어야 할 것”이라며 “수용성 높은 이행방안을 만들어내는 것은 우리 사회의 민주주의, 갈등조정 역량을 평가받는 시험대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 총리는 위원들에게 “치열한 논의를 통해 우리 사회가 지향하며 나아가야 할, 단계적 일상회복의 밑그림을 위원회가 제시해달라”며 “소속한 단체나 관련된 업계의 입장은 물론, 우리 사회 각계각층의 진솔한 목소리와 지혜로운 생각들을 균형감 있게 담아내달라”고 당부했다.





가장많이 본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