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13 (금)

  • 흐림동두천 3.7℃
  • 구름많음강릉 9.4℃
  • 흐림서울 5.4℃
  • 구름많음대전 7.1℃
  • 구름많음대구 7.7℃
  • 구름많음울산 10.8℃
  • 구름조금광주 10.0℃
  • 구름많음부산 9.2℃
  • 구름많음고창 9.6℃
  • 구름많음제주 12.1℃
  • 흐림강화 5.6℃
  • 구름많음보은 7.1℃
  • 구름많음금산 8.3℃
  • 구름많음강진군 9.7℃
  • 구름많음경주시 10.8℃
  • 구름많음거제 10.3℃
기상청 제공

행정

전체기사 보기

영등포구, '장애등급제 단계적 폐지 사업 수행 우수 지자체 공모' 2관왕 쾌거

[영등포신문=변윤수 기자] 영등포구가 보건복지부에서 주최한 ‘2019 장애등급제 단계적 폐지 사업 수행 우수 지자체 공모’에서 장관상을 수상했으며, 사회복지과 김유라 주무관이 개인 부문에서도 우수상을 수상, 2관왕의 쾌거를 이뤘다. 정부는 지난 7월 1일 등급에 따른 일률적인 혜택을 제공하던 장애등급제를 31년만에 폐지하고, 장애인의 개별적 욕구를 고려한 맞춤 서비스의 시작을 알렸다. 이번 포상은 수요자 중심 장애인 서비스 지원체계를 정착시키고자 노력한 지방자치단체 및 직원을 격려하는 것으로, 전국의 모든 지자체가 평가 대상이었던 만큼 영등포구의 장관상 수상은 의미가 더욱 깊다. 이번 공모에서는 장애등급제가 폐지된 지난 7월 1일부터 10월 31일까지의 실적을 평가했으며, 구는 장애인전담민관협의체를 구성해 장애인 복지 사각지대를 발굴하는 부분에서 특히 높은 점수를 받았다. 구는 장애인전담민관협의체를 장애등급제 폐지 시행 이후인 지난 7월 구성했다. 복지기관, 병원, 단체 등과 장애인 위기가구 발굴, 촘촘한 복지 지원 체계 구축, 지역사회 민간자원 연계, 지속적 사례관리 등 다방면에서 논의했다. 또한 직원 대상 교육을 통해 정책 변동사항, 민원에 따른 응대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