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0.07 (금)

  • 구름많음동두천 9.8℃
  • 흐림강릉 13.7℃
  • 맑음서울 11.5℃
  • 흐림대전 14.3℃
  • 흐림대구 16.6℃
  • 흐림울산 16.3℃
  • 흐림광주 14.8℃
  • 구름많음부산 15.9℃
  • 흐림고창 13.4℃
  • 제주 15.8℃
  • 맑음강화 10.9℃
  • 흐림보은 14.0℃
  • 흐림금산 13.8℃
  • 흐림강진군 15.3℃
  • 흐림경주시 15.0℃
  • 흐림거제 16.1℃
기상청 제공

행정

전체기사 보기

서울시, ‘이동약자 맞춤형 화재안전망’ 시범사업 추진

[영등포신문=변윤수 기자] 서울시는 거동이 불편한 장애인, 노인, 아동들이 거주하는 시설의 화재감지 및 대응 방식 개선을 위해 사물인터넷(IoT)과 지능형 감시카메라(CCTV) 융합기술을 활용한 이동약자 맞춤형 화재안전망 시범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올해 12월 말까지 노인시설 2개소(종로구 종로종합사회복지관, 중구 구립중구노인요양센터), 아동시설 2개소(구로구 오류마을, 은평구 연두꿈터) 장애인시설 2개소(성북구 승가원행복마을, 서초구 새빛바울의집)총 6개소 시설에 1,300개의 화재안전 사물인터넷 감지기(센서)를 설치한다. 감지기(센서)가 감지한 화재발생 및 미대피자 위치정보는 소방청 119다매체신고시스템으로 실시간 전송해 화재안전 사고를 예방하고 골든타임내 이동약자를 긴급구조 한다. 이동약자 맞춤형 화재안전서비스는 기존 유선화재설비의 단점(화재발생 위치 부정확 등)을 보완한 무선통신 방식의 화재감지센서로 화재발생 및 미대피자 위치를 몇층 몇호실까지 정확하게 파악할 수 있는 실시간 자동 화재알림 서비스이다. 시설에 기 설치된 유선화재감지기는 화재 발화지점 및 미대피자 위치를 파악할 수 없고 화재 취약 지점이라 하더라도 전기 및 통신케이블이 없으면 화재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