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12 (수)

  • 구름많음동두천 23.3℃
  • 구름많음강릉 26.0℃
  • 흐림서울 23.8℃
  • 대전 24.9℃
  • 박무대구 25.1℃
  • 구름많음울산 24.9℃
  • 흐림광주 26.2℃
  • 흐림부산 25.7℃
  • 구름조금고창 26.6℃
  • 구름많음제주 28.9℃
  • 흐림강화 21.9℃
  • 흐림보은 23.7℃
  • 구름많음금산 24.6℃
  • 구름많음강진군 26.8℃
  • 구름조금경주시 24.4℃
  • 흐림거제 26.6℃
기상청 제공

정치

전체기사 보기

이영실 시의원, “코로나19로 인한 취약계층 결식 및 영양 결핍 위기

[영등포신문=나재희 기자] 서울시의회 보건복지위원회 이영실 위원장(더불어민주당, 중랑1)은 지난 7일 개최된 ‘서울시 먹거리건강·보장 분과위원회’의 발제자로 참석해 코로나19 이후 복지시설 휴관에 따른 취약계층의 먹거리 실태에 대해 발제하고 취약계층 먹거리 위협 상황을 지적했다. 이영실 위원장은 서울시 먹거리시민위원회 건강·보장 분과 회의에서 “노인 및 장애인 등 취약계층은 경제적 어려움과 건강문제 등으로 인해 재난 상황 시 더욱 큰 어려움에 직면하게 될 수 있다”며 “코로나19 이후 어르신 복지관의 무료급식이 대체식으로 전환됨에 따라 취약계층의 영양결핍 등이 우려되는 상황”이라고 지적했다. 또한, 이 위원장은 “어르신 복지관에서의 급식은 단순히 노인 취약계층에게 한 끼 식사 의미를 넘어서 사람들과 소통하며 사회생활의 장을 형성하는 공간으로서의 의미를 가진다”며 “건강취약계층인 노년층의 안전을 고려하면서 코로나 19의 장기화에 따른 노년층의 사회적·심리적 안정을 위한 대안을 마련해 줄 것”을 제안했다. 이 외에도 분과회의에서는 민간영역에서의 먹거리보장사업과 관련해 경제적 상황과 관계 없이 누구나 건강한 먹거리에 접근할 수 있도록 민간에서의 어린이 식당 및 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