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23 (목)

  • 흐림동두천 -1.3℃
  • 흐림강릉 4.2℃
  • 흐림서울 2.3℃
  • 대전 3.6℃
  • 대구 2.8℃
  • 흐림울산 7.4℃
  • 광주 6.7℃
  • 흐림부산 8.5℃
  • 구름조금고창 3.5℃
  • 박무제주 11.9℃
  • 구름많음강화 0.1℃
  • 맑음보은 1.9℃
  • 흐림금산 1.7℃
  • 구름많음강진군 7.5℃
  • 흐림경주시 4.1℃
  • 흐림거제 6.7℃
기상청 제공

정치

전체기사 보기

우형찬 시의원, “아이들과 인도 진출입 차량 간 사고 재발 막아야”

[영등포신문=이천용 기자] 서울시의회 교통위원회 우형찬 의원(더불어민주당, 양천3)은 1월 21일 이용선 전 청와대시민사회수석과 서울시, 서울시 교육청 관계자와 함께 초등학생 굴착기 사망사고 현장에서 아이의 억울한 죽음을 위로하고 난폭운전 예방 및 사고재발방지를 위한 대책마련을 강력히 촉구했다. 지난 1월 14일 양천구 도로에서 주유소로 진입 중인 굴착기가 인도를 지나가던 초등학생을 치여 숨지게 한 사고가 발생했고 해당 운전자는 교통사고특례법 위반 혐의로 구속영장이 신청됐다. 굴착기가 4차선 도로 3차로에서 바로 인도로 진입하는 난폭운전을 했음에도 불구하고, 경찰은 단순히 운전자의 전방 부주위로 인한 사고로 사건을 설명했다. 추후 방송사의 뉴스화면을 통해 본 사고참상은 전방부주의가 아닌 난폭운전으로 인한 참사임이 밝혀져 유가족은 사건의 진상에 다가서려는 노력이 있는지 의심을 품을 수밖에 없다. 이용선 전 청와대 시민사회수석은 “갑작스러운 아이의 죽음을 애도하고, 슬픔에 빠져있을 유가족 분들에게 위로의 말씀을 드린다”며 “사고 원인규명과 재발방지를 위해 서울시와 자치구가 합심하여 최선의 노력을 다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우형찬 시의원은 “CCTV 확인과 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