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1.06 (금)

  • 맑음동두천 -4.8℃
  • 구름조금강릉 1.7℃
  • 구름많음서울 -1.7℃
  • 흐림대전 -1.6℃
  • 구름많음대구 0.1℃
  • 구름많음울산 1.4℃
  • 구름많음광주 2.4℃
  • 구름많음부산 4.4℃
  • 구름많음고창 -0.5℃
  • 맑음제주 6.7℃
  • 구름조금강화 -5.9℃
  • 구름조금보은 -4.9℃
  • 흐림금산 -2.0℃
  • 구름조금강진군 -0.5℃
  • 구름많음경주시 1.0℃
  • 구름많음거제 2.3℃
기상청 제공

행정

서울시, 쪽방주민 위한 ‘우리동네구강관리센터’ 개소

  • 등록 2022.12.08 16:03:49

 

[영등포신문=변윤수 기자] 경제적으로 부담돼서, 또는 건강을 챙길 여유가 없어서 치과에 가기 어려웠던 쪽방주민들이 집에서 가까운 곳에서 무료로 치과진료를 받을 수 있는 공간이 전국 최초로 문을 열었다.

 

서울시는 돈의동 쪽방상담소 5층에 ‘우리동네구강관리센터’를 마련하고, 이달 1일부터 진료에 들어갔다고 밝혔다. 8일 오전 10시에는 본격 운영을 알리는 개소식을 개최했다.

 

치과 진료는 비용도 부담되고 아플까봐 가기 꺼려하는 경우가 많아 수요 대비 접근성이 낮은 의료서비스로 꼽힌다. 실제로 작년 시가 실시한 쪽방주민 실태조사에서 쪽방주민들이 가장 필요로 하는 의료서비스 1위로 ‘치과진료’(32.6%)가 꼽혔다. 이에 서울시는 지난 10월 쪽방촌(주민) 지원 종합대책을 수립하면서 핵심과제로 쪽방주민 대상 무료 치과진료사업을 기획했다.

 

센터는 쪽방주민을 위한 치과진료에 뜻을 모은 서울시와 우리금융미래재단(이사장 손태승), (사)행동하는의사회(이사장 한동헌)가 협업해 공동 운영한다. 시는 센터를 위한 장소 제공과 사업 운영을, 우리금융미래재단은 인건비와 사업운영 재원을, (사)행동하는의사회는 치과의사 등 진료인력을 각각 지원한다.

 

센터에는 치과진료의자 2대, 파노라마(x-ray) 등 진료에 필요한 전문 장비가 갖춰져 있다. 주 3회 자원봉사 의료진이 센터에 와서 치과 진료를 실시한다.

 

 

또한, 내년 1월부터는 의료진이 직접 찾아가는 ‘방문 구강건강 관리서비스’도 시작한다. 경제적 부담이나 막연한 두려움 등으로 치과진료를 미뤄왔던 쪽방 주민들에게 기본적인 구강건강관리 방법을 안내해주고, 치료가 필요한 경우 센터로 연계하는 활동을 할 예정이다. ‘방문 구강건강 관리서비스’는 쪽방 주민들의 구강건강 요구를 파악하고, 이닦이 교육 및 상담, 불소도포 등의 예방서비스가 진행된다.

 

서울시는 우선 돈의동 주민을 대상으로 진료를 시작하고, 서울시내 5대 쪽방촌 거주자(10월 말 기준 2,412명)는 누구든지 센터를 통해 진료를 받을 수 있도록 점차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쪽방주민의 연령 및 건강, 수급여부 등의 경제 상태, 치료의 시급성 등을 고려해서 치료를 지원할 예정이다.

 

8일 오전 10시 열린 개소식에는 오세훈 서울시장과 우리동네구강관리센터를 함께 이끌어갈 우리금융미래재단, (사)행동하는의사회 관계자와 쪽방주민 등이 참석할 예정이다. 개소식에 앞서 시와 우리금융미래재단 및 (사)행동하는의사회는 센터 운영을 위한 업무협약식을 가졌다.

 

오세훈 시장은 “쪽방주민들이 가장 필요로 하는 의료서비스를 사는 곳에서 가까운 곳에서, 무료로 받을 수 있는 ‘우리동네구강관리센터’를 전국 최초로 마련했다. ‘약자와의 동행’에 걸음을 함께 해준 우리금융미래재단과 (사)행동하는의사회에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쪽방주민의 생활을 세심하게 살피고, 쪽방주민의 삶의 질을 높이기 위한 촘촘한 지원책을 지속적으로 마련해나가겠다”고 말했다.

 





가장많이 본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