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22 (화)

  • 맑음동두천 22.7℃
  • 구름많음강릉 21.8℃
  • 맑음서울 23.6℃
  • 맑음대전 23.1℃
  • 구름조금대구 22.2℃
  • 흐림울산 19.0℃
  • 구름많음광주 23.6℃
  • 구름많음부산 23.0℃
  • 구름많음고창 23.4℃
  • 구름많음제주 21.4℃
  • 맑음강화 22.5℃
  • 맑음보은 21.6℃
  • 맑음금산 21.3℃
  • 구름많음강진군 22.7℃
  • 구름많음경주시 20.9℃
  • 구름조금거제 22.1℃
기상청 제공

사회

영등포구, 안양천 신정교~양평교 구간 자전거도로 가로등 설치

  • 등록 2019.08.12 09:08:04

 

[영등포신문=변윤수 기자] 영등포구가 자전거를 이용하는 주민들이 안양천을 더욱 안전하고 쾌적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안양천 신정교~양평교 방면 자전거도로 구간에 가로등을 연말까지 설치한다.

 

이번 가로등 설치 구간은 안양천 일대 신정교~양평교 3.2km 구간이다. 안양천은 하천을 끼고 있어 자전거로 출퇴근 및 운동하는 사람이 많다. 특히 신정교 하부는 안양천, 도림천이 합류하는 지점으로 세 갈래 길이 나 있어 자전거 사고 위험이 높은 지역이다.

 

영등포구는 가로등 설치로 주민들의 시야를 확보해 야간에 발생할 수 있는 사고를 예방하고 안전을 확보하고자 추진하게 됐다. 구는 안양천 신정교~양평교 구간 자전거도로 한 면에 가로등주 91본, LED등기구 93등 및 분전함 3면을 설치한다.

 

먼저 가로등은 일반등보다 밝고 수명이 긴 LED등을 사용해 에너지 효율을 높인다. 또한 빛공해방지법 기준을 준수해 주변 시설과 자연환경에 영향을 주지 않도록 설치할 예정이다. 가로등주는 KS 규격품으로 풍압에 유리하도록 원형 등주를 사용하며, 철제로 제작해 매끄럽게 분체 도장 처리한다.

 

또한 땅에 묻힌 케이블과 가로등기구의 연결 접점을 등주 윗부분에 높게 설치한다. 하천 수위가 상승해도 전기가 물과 만나지 않도록 해 전기로 인한 안전사고를 예방하는 것이다. 가로등주 점검구도 케이블과 동일한 높이로 등주 상단에 설치한다.

 

영등포구는 이번 안양천변 가로등 설치를 통해 주민들의 야간 시인성이 향상되어 사고 위험을 낮출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채현일 구청장은 “안양천 자전거도로에 조명을 설치해 야간 사고 발생률을 줄이겠다”며 “누구나 안전하고 쾌적하게 이용할 수 있는 안양천 환경을 조성하겠다”고 했다.

 

 

남부고용노동지청, 노동시간 단축 관련 업종별 사업주 설명회 개최

[영등포신문=신예은 기자]서울남부고용노동지청(지청장 양승철)은 관내 영등포구, 양천구, 강서구 지역 소재 50인 이상 300인 미만 사업장을 대상으로 10월 25일과 11월 1일, 11월 8일 오후 2시부터 3시 30분까지 세 차례에 걸쳐 청사 지하 2층 대회의실에서 ‘노동시간 단축 관련 업종별 사업주 설명회’를 개최한다. 이번에 열리는 설명회에는 각 차수별로 해당 업종별 사업주들이 참석하며, 각 설명회마다 해당 업종의 특수성을 고려하여 공인노무사가 주 최대 52시간제, 기초노동질서에 관한 사항, 개정 최저임금법, 직장 내 괴롭힘 예방 등 개정 노동법 주요 내용에 대해 전문성 있는 강의를 진행할 예정이다. 특히, 각 차수별 설명회를 마친 후에는 사전에 컨설팅(상담) 희망 신청한 사업주들에게 해당 분야 담당 근로감독관주무관에게 심층적인 상담을 받을 수 있는 자리를 마련한다. 양승철 지청장은 “이번 설명회를 통해서 2020년 1월 1일부터 주 최대 52시간제 적용을 앞둔 관내 중소기업들이 개정 노동법 내용을 숙지하고 주52시간제 도입을 내실 있게 준비하는데 도움이 되기를 기대한다”며 “남부고용노동지청에서는 앞으로도 노동시간 단축 현장지원, 일터혁신 컨설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