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19 (목)

  • 맑음동두천 2.4℃
  • 구름조금강릉 9.5℃
  • 맑음서울 2.2℃
  • 맑음대전 5.4℃
  • 맑음대구 8.0℃
  • 맑음울산 9.7℃
  • 맑음광주 6.6℃
  • 맑음부산 11.7℃
  • 맑음고창 5.1℃
  • 구름많음제주 8.3℃
  • 구름많음강화 3.0℃
  • 맑음보은 4.1℃
  • 맑음금산 4.9℃
  • 구름조금강진군 7.2℃
  • 구름조금경주시 8.6℃
  • 맑음거제 9.5℃
기상청 제공

정치

'전범기업 제품 공공구매 제한 조례안’ 전국 확산

  • 등록 2019.08.14 14:35:13

 

[영등포신문=신예은 기자] 자치단체에서 일본 전범기업 제품 구매를 제한하는 조례 제정 움직임이 전국적으로 확산되고 있는 가운데, 이 조례를 대표 발의한 전국 광역의원들이 일본 대사관 앞에서 공동 기자회견을 가졌다.

 

전국 최초로 ‘일본 전범기업 제품 공공구매 제한에 관한 조례안’(이하 ‘조례안’)을 대표 발의한 서울시의회 도시안전건설위원회 홍성룡 의원(더불어민주당, 송파3)은 14일 오전 10시 30분 일본 대사관 평화비소녀상 앞에서 조례안을 대표 발의한 전국 17개 광역의원들과 함께 조례 제정의 취지와 당위성, 쟁점사항 설명 등에 대해 공동 기자회견을 개최했다.

 

홍성룡 시의원은 “조례안을 준비하는 과정에서 전국의 많은 광역의원들로부터 조례안에 대한 뜨거운 관심이 있었고, 조례 제정 의지도 강했다”면서 “전국적인 지지와 관심에 힘입어 이번 공동 기자회견을 개최하게 됐다”고 했다.

 

홍 의원 이어 "14일은 위안부할머니 수요집회 1,400회가 되는 의미 있는 날"이라면서 “이날 전국 광역의원들과 함께 기자회견을 하게 되어 매우 뜻 깊게 생각한다”라고 의미를 부여했다.

 

홍 의원은 공동 기자회견문에서 국민들께 드리는 말씀 형식을 통해 조례안 제정 취지와 당위성을 설명하고, 일본 제품 불매운동이 일시적인 것이 아니라 지속적으로 생활 속에서 자연스러운 문화현상으로 자리잡아 극일(克日)로 가는 기회로 삼자는 당부의 말을 했다.

 

한편, 공동 기자회견 후 참석자들은 일본군 ‘위안부’ 기억의 터(서울 중구 퇴계로26가길 6)를 방문해 위안부할머니들을 추념하는 시간을 가졌다.

 

 

영등포경찰서 중앙자율방범대, ‘영등포 어르신 후원의 밤’ 성대히 개최

[영등포신문=이천용 기자] 영등포경찰서 중앙자율방범대(대장 박균영)는 18일 오후 웨딩그룹위더스 영등포에서 ‘제23회 영등포 어르신 후원의 밤’을 성대하게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는 채현일 구청장과 윤준용 구의회 의장을 비롯해 신경민 국회의원, 강명구 자유한국당 영등포갑 당협위원장, 정찬택 바른미래당 영등포갑 지역위원장, 김민석 더불어민주당 포용국가비전위원장, 양민규 시의원, 서천열 서울시자율방범연합회장 등 많은 내빈과 자율방범대 임원 및 대원, 지역 내 취약계층 어르신 400여 명이 참석했다. 박균영 대장은 인사말을 통해 “지역사회의 발전과 구민들의 안전을 위해 불철주야 노력하고 있는 18개동 22개 자율방범대원들에게 깊은 감사의 말씀을 전한다”며 “자율방범대는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도움이 필요한 곳이라면 달려가 봉사에 힘쓰고, 범죄예방과 지역 치안질서 확립 그리고 주민들의 기대에 부흥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방범대기 입장으로 시작된 후원의 밤 행사에서는 투철한 사명감으로 지역 발전과 치안을 위해 헌신해 온 자율방범대원 10명에게 표창 및 감사장을 수여했다. 아울러 어르신들에게 민요와 고고장구 등 다양하고 흥겨운 공연과 함께 식사를 대접하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