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27 (목)

  • 흐림동두천 29.0℃
  • 흐림강릉 26.2℃
  • 서울 27.4℃
  • 구름많음대전 27.5℃
  • 대구 26.1℃
  • 천둥번개울산 26.0℃
  • 흐림광주 26.9℃
  • 천둥번개부산 24.2℃
  • 구름많음고창 27.0℃
  • 구름많음제주 28.5℃
  • 흐림강화 25.3℃
  • 구름많음보은 25.9℃
  • 구름많음금산 26.8℃
  • 구름많음강진군 26.4℃
  • 흐림경주시 26.3℃
  • 흐림거제 25.0℃
기상청 제공

문화

영등포문화재단, 구민의 날 기념 ‘월드뮤직로드’ 개최

  • 등록 2019.09.20 09:32:55

 

[영등포신문=신예은 기자] 영등포문화재단이 전주세계소리축제의 협약으로 진행되는 ‘월드뮤직로드’를 영등포 구민의 날 기념으로 영등포아트홀에서 개최한다.

 

영등포문화재단은 전주세계소리축제와 업무협약을 맺고, 올해 세계소리축제를 찾는 해외 아티스트를 일부 초청함으로써 협력사업의 첫 포문을 연다. 제24회 영등포 구민의 날을 기념해 폴란드, 사하라 지역에서 활동하는 해외 공연 팀을 초청해 ‘월드뮤직로드’라는 타이틀로 오는 10월 4일 오후 7시 30분 영등포아트홀에서 개최한다.

 

이번에 초청되는 폴란드 출신 ‘마살라 사운드시스템’은 에스노-일렉트릭-펑크 음약을 중심으로 다양한 전통멜로디를 일레트릭 비트와 디제잉으로 재해석한 음악을 연주한다. 전통 악기의 섬세함과 폭발적인 일렉트릭 사운드의 조화로 관객들에게 새로운 음악을 선사할 예정이다.

 

더불어 알제리, 말리, 니제르 등 사하라 사막 지역의 국가 출신 뮤지션들로 구성된 글로벌 그룹인 ‘타미크레스트’는 사하라 사막의 유목민 투아렉의 정신을 담은 사하라 블루스, 데저트 록 음악으로 블루스 댄서와 함께 다양하고 독특한 공연으로 시선을 사로잡을 계획이다.

 

영등포문화재단이 주관하는 구민의 날 기념공연 ‘월드뮤직로드’는 평소 쉽게 접할 수 없는 해외 아티스트 공연을 관람할 수 있는 문화적 다양성을 제공하는 특별한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 월드뮤직로드 티켓은 전 좌석 20,000원이며, 영등포구민은 10,000원에 관람할 수 있다. 인터파크, 옥션티켓, 멜론티켓 또는 영등포문화재단에 전화문의(02-2670-4081)∙ 방문을 통해 예매할 수 있고, 당일 현장 예매도 가능하다.

 

영등포구, 태풍 ‘바비’ 대비 현장점검 강행군

[영등포신문=이천용 기자] 영등포구는 태풍 ‘바비’ 북상에 대비한 긴급대책회의를 갖고, 태풍으로 인한 구민들의 피해가 없도록 사전 안전취약시설 현장점검을 실시하며 전면적인 비상 대응체제에 돌입했다. 이번 태풍 ‘바비’는 지난 해 13호 태풍인 ‘링링’이나 2012년 15호 태풍 ‘볼라벤’과 유사한 경로로 접근하고 있으며, 강수량은 적으나 최대풍속이 초속 45m에 이를 것으로 보여 강풍으로 인한 피해가 우려된다. 이에 구는 25일과 26일 이틀간 구청장 주재의 긴급대책회의를 열어, 기상특보에 따른 비상 근무태세를 갖추도록 조치하고 부서별 대응방안, 재난발생 시 임무 숙지, 상황보고 철저 등의 사전 조치사항을 중점 점검했다. 이후 채현일 구청장은 관련부서 직원들과 함께 직접 강풍 취약시설을 순찰하며 피해 최소화를 위한 재난취약시설 안전점검에 나섰다. 강한 바람이 예보된 만큼 시설물 피해 우려가 있는 건축공사장과 도로시설물, 가로녹지에 대한 안전점검 위주로 실시되었으며, 풍수해 위해 요소의 사전 점검과 제거에 주력했다. ▲추락, 전도의 위험이 있는 타워크레인, 가림막, 펜스 등 공사현장 시설물에 대한 결박상태와 ▲집수정, 침사조, 배수로 등 토사유출 방지시설의 정





가장많이 본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