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20 (일)

  • 흐림동두천 9.1℃
  • 맑음강릉 13.3℃
  • 박무서울 12.0℃
  • 박무대전 10.8℃
  • 안개대구 11.8℃
  • 맑음울산 13.0℃
  • 박무광주 12.5℃
  • 맑음부산 15.2℃
  • 구름많음고창 13.3℃
  • 구름조금제주 15.6℃
  • 구름많음강화 9.5℃
  • 흐림보은 8.6℃
  • 흐림금산 8.6℃
  • 구름많음강진군 11.1℃
  • 구름많음경주시 11.5℃
  • 맑음거제 14.2℃
기상청 제공

방송/연예

‘뭉쳐야찬다’ 등장하자 유독

  • 등록 2019.10.11 02:31:13


[영등포신문=박민철 기자] 무한 경쟁을 위해 용병 시스템 도입을 시작한 어쩌다FC의 모습이 그려졌다.


어쩌다FC의 ‘유일했던’ 야구계 레전드 양준혁은 같은 종목 후배가 등장하자 유독 긴장한 모습을 보였다.


전설들은 김병현이 등장하자 “방망이를 거꾸로 잡아도 홈런을 치는 양신이 더 레전드” “김병현은 세계적인 메이저리거”라며 두 사람의 경쟁심을 자극하기 시작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