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20 (목)

  • 구름많음동두천 27.0℃
  • 맑음강릉 30.2℃
  • 구름많음서울 27.8℃
  • 박무대전 29.3℃
  • 맑음대구 31.7℃
  • 맑음울산 31.3℃
  • 박무광주 27.2℃
  • 연무부산 31.2℃
  • 맑음고창 28.0℃
  • 맑음제주 29.0℃
  • 구름많음강화 26.8℃
  • 맑음보은 27.4℃
  • 맑음금산 26.2℃
  • 맑음강진군 28.2℃
  • 맑음경주시 31.2℃
  • 맑음거제 31.0℃
기상청 제공

사회

영등포구, '장애인의 날‘ 깜짝 선물… 130명에 도시락 전달

  • 등록 2020.04.21 09:28:27

 

[영등포신문=변윤수 기자] 영등포구가 제40회 장애인의 날을 맞아 손수 만든 ‘한 끼 든든 도시락’ 130개를 전달하고, 소통의 장을 열어 장애인의 목소리에 귀 기울이는 시간을 가졌다.

 

코로나19가 장기화되자 지역 복지시설은 지난 1월 31일부터 잠정 휴관되고 저소득 및 독거 장애인은 대체식을 지급받아 왔으나, 감염 우려에 외출을 자제하며 신체적, 정신적 고립감으로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다. 이에 구는 4월 20일 장애인의 날을 맞이해 영양이 가득한 ‘한 끼 든든 도시락’을 직접 만들고, 대체식을 지원받는 저소득·독거 장애인 130명의 몸과 마음을 든든하게 지원했다.

 

영등포장애인사랑나눔의집 소속 전문 영양사, 조리사들은 지난 20일 오전부터 손수 조리한 버섯 잡채, 제육볶음, 겉절이, 멸치볶음, 김치, 깻잎지 등 반찬 6종과 밥, 두유를 담아 도시락을 포장 후 전달 완료했다.

 

채현일 구청장은 이날 ‘한 끼 든든 도시락’ 제조 현장에 방문해 감사와 격려의 말을 전했으며, 함께 도시락을 포장하며 일손을 거들기도 했다.

 

이날 도시락을 수령한 장애인 손 모 씨는 “코로나 때문에 도통 밖에 나갈 수가 없어 답답한데, 도시락을 직접 전해주니 너무 고맙다”고 전했다. 구는 이날 도시락과 함께 저소득 장애인의 먹거리 걱정을 덜어주고자 쌀, 포장용 국, 통조림, 김, 라면 등이 담긴 ‘식료품 박스’를 전달했다.

 

또한 채 구청장은 이날 서영사랑나눔의복지회, 서울지체장애인협회 영등포지회, 한국교통장애인협회 영등포구지회를 방문하며 장애인들과 함께 소통의 시간을 가졌다.

 

이날 장애인들은 ▲장애인 체육시설(탁구, 수영 등) 활성화 ▲전동 휠체어 안전 교육장소 확보 ▲장애인 일자리 사업 참여 직종 다양화 등을 건의했으며, 채 구청장은 그들의 의견에 깊이 공감했다. 이날 제안된 의견들은 숙의 및 검토를 거쳐 정책으로 반영할 예정이다.

 

채현일 구청장은 “제40회 장애인의 날을 맞아 저소득 장애인들에게 따뜻한 한 끼를 선물하게 됐다”며 “코로나19로 힘든 시기를 보내는 장애인을 위한 지원책 마련에 적극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낙태 전면허용은 살인합법화… 추미애 법무장관 즉각 사퇴해야”

[영등포신문=이천용 기자] 바른인권여성연합은 지난 19일 오전 법무부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낙태 전면허용은 살인합법화나 다름없음을 지적하고, 추미애 법무부 장관의 사퇴를 촉구했다. 바른인권여성연합은 먼저 “지난 12일 법무부가 임신 주 수와 무관하게 형법에서 낙태죄 조항을 삭제하도록 하는 양성평등정책위원회의 권고안에 따라 ‘낙태죄 폐지'를 정부 입법으로 추진할 것이라고 발표한 것은 사실상 모든 주 수에서, 모든 방법을 동원한 낙태를 전면 허용하는 셈”이라며 “정부와 법무부 정책자문기구인 양성평등정책위원회, 그리고 추미애 법무부 장관의 이러한 결정에 충격을 금할 수 없다”고 비판했다. 이들은 “인권을 그토록 외치는 정부와 정당들이 왜 태아의 권리에 대해서는 비겁하게 침묵하고 있는가. 인권이 이렇게 고양된 시대에 살려달라는 소리조차 지를 수 없는 가장 힘없는 약자인 태아의 권리는 이토록 무참히 짓밟혀도 되는 것인가”라고 반문하기도 했다. 뿐만 아니라 “내 자궁은 내 것이라고 주장하는 이들은 자궁은 당신들의 것인 동시에 그 안에서 생명이 움트고 자란 태아의 것이며, 당신들의 어머니가 낙태를 선택하지 않고, 목숨을 걸고 자궁을 당신들에게 내어줬기에 바로 지금 당신

남부교육지원청, ‘아이도 엄마도 행복한 더불어 토요학교3’ 사업 추진

[영등포신문=정종화 시민기자] 서울시교육청(교육감 조희연) 산하 남부교육지원청(교육장 김재환)은 8월부터 11월까지 한국임상심리치유협회, 구로평생교육강사협회, 국제한국어교육자협회와 손잡고 2020년 구로구와 함께 하는 ‘더불어 토요학교 시즌3’ 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남부교육지원청 관계자는 “‘더불어 토요학교 시즌3’ 사업은 남부교육지원청과 구로구가 지난 2012년 ‘행복나눔·토요학교’ 업무협약을 맺고, 9년째 지속적으로 추진되고 있는 남부교육지원청 대표 평생교육 사업”이라며 “주5일 수업제 실시에 따라 매주 토요일 온가족이 함께 즐기며 학습 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해 건강한 가정만들기와 더불어 살고 싶은 구로 만들기에 기여하는 데 그 목적이 있다”고 설명했다. 아울러 “특히 4차 산업혁명시대 시대를 맞아 인성교육의 고민이 깊어지고, 코로나19 발생에 따라 평생학습의 중요성이 강조되고 있는 시점에 구로구와 공감대가 이루어짐에 따라 인성교육의 중점을 둔 토요학교가 운영 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프로그램별로 살펴보면 한국임상치유협회와 함께 ‘더불어 함께 미술치료로 만나는 우리아이 인성교육 교실’을, 국제한국어교육자협회와 함께 ‘더불어 함께 멋 글씨로 만나





가장많이 본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