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15 (금)

  • 구름조금동두천 29.1℃
  • 구름많음강릉 29.4℃
  • 구름조금서울 29.8℃
  • 맑음대전 30.7℃
  • 구름많음대구 32.6℃
  • 구름많음울산 29.2℃
  • 구름많음광주 30.2℃
  • 구름많음부산 27.9℃
  • 구름많음고창 29.1℃
  • 흐림제주 29.2℃
  • 맑음강화 26.0℃
  • 맑음보은 28.9℃
  • 구름많음금산 28.8℃
  • 구름많음강진군 31.8℃
  • 구름많음경주시 32.4℃
  • 구름많음거제 28.8℃
기상청 제공

행정

서울시 상수도, 정부 및 지자체 최초 ‘위험성평가 우수사례 발표대회’ 우수상

  • 등록 2022.07.15 13:36:43

 

[영등포신문=이천용 기자] 서울시 상수도사업본부가 지난 6일 고용노동부가 주관하고 안전보건공단이 주최한 2022년 ‘위험성평가 우수사례 발표대회’에서 정부 및 지자체로서는 최초로 우수상을 수상했다고 15일 밝혔다.

 

‘위험성평가 우수사례 발표대회’는 사업주 스스로가 유해·위험요인을 파악하고 평가하여 개선하도록 하는 ‘위험성평가 제도’의 확산 및 정착을 위해 매년 우수사례를 발굴해 발표하는 행사로, 매년 7월 첫째 주에 열리는 산업안전보건 강조주간의 주요 행사로 꼽힌다.

 

2013년 대회가 시행된 이래 정부 및 지자체로서는 최초 수상이며, 올해 본선에 진출한 6개 사업장 중 유일한 공공기관으로 눈길을 끌었다.

 

지난 6일 일산 킨텍스에서 열린 본선에서는 대회에 참여한 전국 15개 사업장(기관) 중 예선을 통과한 6개 사업장이 각 사업장에서의 위험성평가 추진 내용 및 안전보건분야 우수사례를 소개하고, 교수 및 다양한 분야의 전문위원들이 평가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서울시 상수도사업본부는 상수도 분야에서 전국 최초로 수립한 ‘상수도분야 위험성평가 스마트 표준안’을 바탕으로 현장에서 추진한 위험성평가 우수 사례를 소개하여 우수상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상수도분야 위험성평가 스마트 표준안’은 취‧정수장, 배수지, 맨홀 등 상수도 시설물이 가진 특수성 및 상수도 관로 공사 등 주요 사업의 특성을 반영해 각 시설‧공사별 유해·위험요인을 표준화한 평가 기준이다. 지난 4월 한국저작권위원회에 지식재산권(저작권) 등록도 완료해 독창성 및 창의성을 인정받기도 했다. 상수도 시설 및 작업 특성에 따라 6개 분야, 77개 공종(작업‧처리형태)으로 분류, 총 2,329개의 유해·위험요인을 도출해 표준화했다.

 

구아미 서울시 상수도사업본부장은 “이번 대회 수상을 통해 우리 사업장에 위험성평가 제도가 정착되고, 자율적인 안전보건활동을 촉진해 굳건한 상수도 안전문화 구축의 원동력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가장많이 본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