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19 (일)

  • 맑음동두천 20.0℃
  • 맑음강릉 27.5℃
  • 맑음서울 21.0℃
  • 맑음대전 21.2℃
  • 맑음대구 22.3℃
  • 맑음울산 23.3℃
  • 맑음광주 21.0℃
  • 맑음부산 23.6℃
  • 맑음고창 ℃
  • 맑음제주 21.1℃
  • 맑음강화 20.0℃
  • 맑음보은 19.5℃
  • 맑음금산 18.6℃
  • 맑음강진군 19.5℃
  • 맑음경주시 22.9℃
  • 맑음거제 20.9℃
기상청 제공

정치

영등포갑 채현일 후보‧영등포을 김민석 후보 당선

  • 등록 2024.04.11 09:49:22

 

 

[영등포신문=이천용 기자] 지난 10일 실시된 제22대 국회의원선거에서 더불어민주당 채현일‧김민석 후보가 영등포갑‧을 지역에서 각각 당선됐다.

 

채현일 후보는 73,163표(54.53%)를 득표해 55.913표(41.67%)를 얻은 국민의힘 김영주 후보를 17,250표 차로 누르고 당선됐다. 허은아 개혁신당 후보는 5,084표(3.78%)를 득표했다.

 

채현일 당선인은 소감을 통해 “응원해주신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곁에서 든든하게 지지해주시고 끝까지 믿어주신 모든 분들의 덕이다”라며 “숨가팠던 선거운동 기간 내내, 버틸 수 있었고 열정적으로 뛸 수 있었던 것은 여러분이 ‘채현일’이 되어 주셨기 때문이다”라고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이어 “낡은 정치를 깨뜨리는 변화와 혁신의 상징이자 도구로 저, 채현일을 선택해 주신 여러분이 ‘진정한 오늘의 승리자’이다. 여러분의 ‘위대한 승리’이다”라며 “여러분께 드렸던 약속, 잊지 않겠다. ‘새로운 영등포 만들겠다’는 각오, ‘구민을 위해 낮은 자세로 헌신하겠다’는 결심, ‘낡은 구태 정치가 아닌 탁트인 정치를 하겠다’는 신념으로 일하겠다”고 강조했다.

 

 

채현일 당선인은 마지막으로 “이제, 다시 시작이다. 조금의 숨 고르기 없이 더 크게 뛰고자 준비해서 국민의 대표로 여러분 앞에 서겠다”며 “다시 한번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저 채현일! 약속을 지키는 진짜 정치, 더불어 함께 하는 탁트인 정치, 제대로 하겠다”고 약속했다.

 

채현일 당선인은 공약으로 △영등포역 경부선 및 당산역 2호선 철도 지하화 △문래동 제2세종문화회관 건립 △영등포 지역화폐 예산 확대 및 국고지원 상시화 △주 4.5일 도입·확산 지원 등을 약속했다.

 

영등포을 김민석 후보는 49,651표(50.18%)를 득표해 48,516표(49.03%)를 얻은 국민의힘 박용찬 후보를 1,135표 차로 누르고 당선됐다. 김정기 기후민생당 후보는 778표(0.78%)를 득표했다.

 

김민석 당선인은 소감을 통해 “어려운 선거를 여기 계신 분들, 그리고 민심의 지원 덕분에 이겨낼 수 있었다”며 “어려운 때에 다시 일을 할 수 있게 됐으니 당과 국회, 나라를 생각하면서, 우리 지역을 생각하면서, 선공후사하면서 모든 걸 바치는 그런 정치를 통해서 귀한 뜻에 보답하겠다”고 감사를 표했다.

 

 

이어 “국정 방향이 바뀌기를 바라는 큰 민심의 파도, 거대한 물결, 그 지원 위에서 당선될 수 있었다. 그것을 귀하게 받아서 반영하는 정치를 하는 것이 제일 중요한 숙제라고 생각한다”며 “영등포을에서 총각으로 시작했던 김민석이 이제는 정말로 나라와 국민과 지역을 위한 책임감을 가지고 정치를 해야 할 때가 아닌가 생각한다”고 전했다.

 

 

김민석 당선인은 마지막으로 “한 번 더 일할 기회를 주신 주민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이번 임기가 마지막일 수 있다는 각오를 가지고 지역 발전에도 전력투구하겠다”며 “제게 채찍질해주신, 상대 후보를 지지하셨던 주민 여러분의 뜻도 다 받아서 지역 발전에 반영하도록 하는 게 제 의무라고 생각한다”고 약속했다.

 

김민석 당선인은 공약으로 △여의도 금융특구 조성 △국제학교 및 명문대 융합캠퍼스 유치 △신길 명품교육타운 조성 △남부도로사업소 복합개발 등을 약속했다.

 

한편, 이번 선거에서 갑 지역은 선거인 수 총 193,458 중 135,823명이 투표했으며, 세 후보가 얻은 134,160표 외에 1,663표가 무효처리 됐다.

 

을 지역은 선거인 수 총 141,494명 가운데 100,141명이 투표했으며, 세 후보가 득표한 98,945표 외에 1,196표가 무효처리 됐다.

조희연 서울시 교육감 "악성 민원시 강력대응"

[영등포신문=이천용 기자] 서울지역의 한 민원인이 전국 모든 초등학교를 대상으로 정보공개 청구를 한 것과 관련해 서울시교육청이 '악성 민원' 소지가 있을 경우 강력하게 대응하겠다고 밝혔다. 조희연 서울시교육감은 19일 입장문을 내고 "이 정보공개 청구가 악성 민원성으로 판단될 경우 법적 조치를 검토하겠다"고 강조했다. 교육청에 따르면 이달 1일 서울에 사는 한 민원인이 전국 모든 초등학교에 2021년 이후 '전교 임원 선거 후 이의제기 건수 및 시기', '긴급회의 소집 횟수', '최다득표한 전교 임원 후보가 이의신청으로 당선 무효가 된 건수 및 시기' 등 6건에 대해 정보공개를 청구했다. 2023년 교육기본통계에 따르면 전국 초등학교는 모두 6천175곳이다. 이 민원인은 '연구 목적'으로 정보 공개를 청구한다고 했으나 정확한 이유는 파악되지 않았다. 앞서 지난해 2월에는 서울의 한 초등학교에서 전교 부회장 선거에 규정 위반으로 떨어진 한 학생의 학부모가 학교와 교육지원청을 상대로 고소·고발을 하고 300여건의 정보공개를 청구한 적도 있었다. 서울시교육청에서는 이 학부모를 무고와 명예훼손, 공무집행방해 혐의로 경찰에 고발하기도 했는데 교육청은 당시 사례와 이번




가장많이 본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