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23 (수)

  • 맑음동두천 11.9℃
  • 맑음강릉 13.0℃
  • 구름조금서울 15.3℃
  • 구름조금대전 14.2℃
  • 구름많음대구 13.2℃
  • 구름많음울산 16.4℃
  • 흐림광주 17.0℃
  • 흐림부산 17.1℃
  • 구름많음고창 13.0℃
  • 흐림제주 20.5℃
  • 구름많음강화 12.0℃
  • 구름많음보은 9.1℃
  • 구름많음금산 10.0℃
  • 흐림강진군 14.4℃
  • 구름조금경주시 13.4℃
  • 구름많음거제 17.4℃
기상청 제공

사회

영등포구, 신길동 밤동산 지하보도 CCTV 설치

  • 등록 2019.08.16 09:23:18

 

[영등포신문=이천용 기자] 영등포구가 밤동산 주민들의 연결통로 ‘신길동 밤동산 지하보도’(영등포로 79길 9)에 CCTV를 설치해 구민 안전을 확보한다.

 

신길동 밤동산 지하보도는 1호선 경부선 철도를 가로지르는 신길역과 대방역 사이 지하보도를 말한다. 입구 ‘영등포로 79길 9’부터 출구 ‘여의대방로 59나길 2’까지 약 200m 구간이다.

 

이 지하보도는 오래전부터 밤동산에 거주하는 주민들이 주로 이용하는 통로로 이용돼 왔다. 그러나 보행자가 많은 출퇴근 시간이 지나면 인적이 드물어 아동과 여성 등이 혼자 다니기에는 위험한 구간이었다.

 

이에 주민의 안전을 확보할 수 있는 CCTV 등을 설치해달라는 요청이 제기돼 왔지만, 해당 지역이 철도안전법 제45조에 해당하는 행위제한 구역에 포함돼 해결에 난항을 겪고 있었다.

 

사업 추진은 지난 4월 신길1동 ‘함께 도는 동네 한바퀴’로 속도를 냈다. ‘함께 도는 동네 한바퀴’는 구청 감사담당관 순찰팀과 동장, 지역 주민들이 현장을 방문해 생활 속 불편을 고민하고 해결방안을 찾는 사업으로 신길1동을 방문했을 때 ‘신길동 밤동산 지하보도’ CCTV 설치 건이 민원 사항으로 제기됐다.

 

이에 구는 한국철도시설공단과 수개월에 걸친 적극적인 설득과 논의 끝에 이달 초 CCTV 설치를 위한 업무협의를 마쳤다. 구는 내달까지 ‘신길동 밤동산 지하보도’에 CCTV 6대를 설치 완료할 계획이다.

 

CCTV 성능은 200만 화소의 고화질급으로 현장 상황을 쉽게 식별할 수 있다. 설치 장소는 양쪽 출입구, 코너, 전면 등 6개 구역으로 사각지대가 발생하지 않도록 설치할 예정이다.

 

CCTV 촬영 영상은 구 통합관제센터로 실시간 송출․관리된다. 통합관제센터에는 소속직원과 상주 경찰관이 24시간 모니터링을 실시해 구민의 안전을 확보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채현일 구청장은 “이번 CCTV 설치로 오랫동안 불편을 겪던 주민들이 안심하고 통행할 수 있게 됐다”며 “현장 중심의 적극적인 행정으로 생활 속 불편을 해결하고 쾌적한 주거환경을 만들겠다”고 했다.

 

 

영등포구민, 성매매 문제 해결에 관심 높은 것으로 나타나

[영등포신문=신예은 기자]서울시 다시함께상담센터(이하 센터)는 서울시로부터 한국YMCA전국연맹이 수탁 운영하고 있으며, 성매매 피해자 상담지원 및 불법성산업 감시활동, 인터넷시민감시단 운영 등의 성매매방지사업을 수행하고 있다. 센터는 지난 2015년부터 ’서울시 불법성산업감시본부‘를 운영해오고 있으며, 성매매 축소를 위해 성매매의 근간을 이루고 있는 성매매업소, 성매매알선포털사이트, 성매매구인광고사이트 등을 연 100여 건 이상 고발/신고, 모니터링하고 있다. 센터는 사회적 감시의 확장을 위한 지역적 시금석을 마련하기 위해 올해 영등포구에 집중해 성매매 인식개선 및 변화 모색을 시도하는 사업을 추진했다. 영등포구는 성매매집결지와 산업형 성매매 밀집 지역이 모두 존재하는 지역적 특색을 지니고 있어 지역 내 성매매의 심각성에 대한 인식과 문제의식을 확인하고자 ’영등포구 성매매 인식조사 설문‘(이하 설문)을 실시했다. 설문은 2019년 8월 9일부터 9월 10일까지 약 한 달간 영등포구 내에서 20세 이상 성인남녀 501명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설문에 참여한 응답자 501명 중 여성이 66%, 남성이 34% 참여했다. 그리고 연령대 항목에서는 20대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