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23 (수)

  • 흐림동두천 11.1℃
  • 구름많음강릉 13.1℃
  • 흐림서울 14.6℃
  • 흐림대전 13.4℃
  • 흐림대구 12.0℃
  • 구름많음울산 15.6℃
  • 흐림광주 16.1℃
  • 구름많음부산 16.4℃
  • 흐림고창 13.1℃
  • 구름많음제주 19.6℃
  • 흐림강화 14.4℃
  • 흐림보은 9.0℃
  • 흐림금산 9.6℃
  • 흐림강진군 14.6℃
  • 흐림경주시 12.2℃
  • 흐림거제 15.7℃
기상청 제공

예술 공연

서울시설공단, ‘2019 청계천 썸머 콘서트’ 개최

  • 등록 2019.08.16 10:59:14

 

[영등포신문=이천용 기자] 서울시설공단(이사장 조성일)은 17일 청계광장에서 ‘2019 썸머 콘서트’ 행사를 개최한다.

 

청계천에서 활동하고 있는 거리아티스트는 지난 4월 오디션을 통해 40개 팀이 신규 선발됐으며, 이번 행사에는 그 중 11개 팀이 참여한다. 서울시설공단은 청계천에서 아마추어 공연을 희망하는 일반 개인이나 아마추어 예술가들에게 공연장소를 제공하고 있으며 청계천 복원 후 2019년 7월 현재까지 33,973회의 공연이 진행된 바 있다.

 

‘2019 청계천 썸머콘서트’ 공연은 저녁 6시부터 개막공연으로 준비된 국향의 전통국악을 시작으로 소리샘오카리나(오카리나), 유니온재즈빅밴드(재즈), 최기타(기타), 한키(포크송) 등 11개 팀이 약 4시간에 걸쳐 다양한 장르의 공연을 선보일 예정이다.

 

이번 특별공연은 휴가철을 맞아 시민들에게 도심속 휴가 분위기를 느낄 수 있게 하자는 취지로 기획됐으며, 시민누구나 무료로 관람 할 수 있다. 우천 또는 강풍 예보 시에는 31일로 연기해 진행할 예정이며, 당일 공연을 위한 관람의자가 준비돼 있다. 공연과 관련된 문의는 전화(02-2290-6803)나 이메일(ggman7@sisul.or.kr)을 통해 문의할 수 있다.

 

한편, 서울시설공단은 청계천 썸머콘서트 이외에도 9월 ‘가을낭만 버스킹’과 ‘청계천 수상패션쇼’ 10월 ‘한양여대와 함께하는 패션쇼 및 청소년 끼발산 대회’ 등 시민들에게 다양한 문화행사를 선보일 계획이다.

 

영등포구민, 성매매 문제 해결에 관심 높은 것으로 나타나

[영등포신문=신예은 기자]서울시 다시함께상담센터(이하 센터)는 서울시로부터 한국YMCA전국연맹이 수탁 운영하고 있으며, 성매매 피해자 상담지원 및 불법성산업 감시활동, 인터넷시민감시단 운영 등의 성매매방지사업을 수행하고 있다. 센터는 지난 2015년부터 ’서울시 불법성산업감시본부‘를 운영해오고 있으며, 성매매 축소를 위해 성매매의 근간을 이루고 있는 성매매업소, 성매매알선포털사이트, 성매매구인광고사이트 등을 연 100여 건 이상 고발/신고, 모니터링하고 있다. 센터는 사회적 감시의 확장을 위한 지역적 시금석을 마련하기 위해 올해 영등포구에 집중해 성매매 인식개선 및 변화 모색을 시도하는 사업을 추진했다. 영등포구는 성매매집결지와 산업형 성매매 밀집 지역이 모두 존재하는 지역적 특색을 지니고 있어 지역 내 성매매의 심각성에 대한 인식과 문제의식을 확인하고자 ’영등포구 성매매 인식조사 설문‘(이하 설문)을 실시했다. 설문은 2019년 8월 9일부터 9월 10일까지 약 한 달간 영등포구 내에서 20세 이상 성인남녀 501명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설문에 참여한 응답자 501명 중 여성이 66%, 남성이 34% 참여했다. 그리고 연령대 항목에서는 20대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