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22 (화)

  • 맑음동두천 22.6℃
  • 구름조금강릉 22.3℃
  • 구름많음서울 23.9℃
  • 맑음대전 23.5℃
  • 구름조금대구 21.8℃
  • 흐림울산 18.6℃
  • 구름조금광주 23.4℃
  • 구름조금부산 22.3℃
  • 구름조금고창 22.5℃
  • 구름많음제주 22.0℃
  • 맑음강화 22.4℃
  • 맑음보은 22.1℃
  • 맑음금산 22.5℃
  • 구름많음강진군 22.8℃
  • 구름많음경주시 21.0℃
  • 구름조금거제 22.3℃
기상청 제공

사회

서울시, 일본산 수산물 등 160건 방사능·안전성 조사 실시

  • 등록 2019.08.29 10:03:54

 

[영등포신문=이천용 기자] 서울시는 최근 국민적 관심이 높아진 일본산 농·수산물 등 유통식품에 대해 ‘방사능 및 식품안전성 검사’를 이달 29일부터 내달 27일까지 한달 간 집중 실시하고, 결과를 실시간 공개해 식품 안전을 강화한다.

 

일본산 수입식품은 2011년 일본 후쿠시마 원전 사고 이후 일본산 8개현 수산물과 14개현 27품목 농산물에 대한 수입금지 조치가 유지되고 있으나, 일본산 활어 등 수산물 및 유통식품에 대한 우려가 확산되고 있다.

 

시는 시민방사능감시센터와 민·관 합동으로 29일부터 9월 27일까지 일본산 농·수산물 80건, 가공식품 80건 등 유통식품 160건을 수거, 서울시보건환경연구원을 통해 방사능 및 식품안전성 검사를 추진한다.

 

시민방사능감시센터는 환경운동연합 등 8개 시민단체로 구성돼 2016년부터 서울시와 협약을 맺고, 식품 방사능 오염 모니터링 및 정책제안 등을 협력하고 있다.

 

이번 검사는 노량진수산시장, 가락농수산물시장, 대형마트에서 유통되는 일본산 활어 등 농수산물, 수입식품과 일본산 원료를 사용한 과자 등 유통식품을 수거해, 방사능(요오드(131I), 세슘(134Cs, 137Cs)) 검사뿐만 아니라 식품별 기준규격 검사도 함께 진행해 안전성을 강화한다.

 

서울시는 방사능 장비로 보건환경연구원에 고성능 게르마늄 감마핵종 분석기 3대를 보유하고 있으며 식품공전 시험법에 따라 검사를 실시하고 있다.

 

시는 이번 검사를 포함, 서울시에서 수거한 식품에 대한 방사능 및 안전성검사의 상세한 결과를 ‘서울시 홈페이지(http://news.seoul.go.kr/welfare/nuclear#list/1)’, ‘서울시 식품안전정보 홈페이지(http://fsi.seoul.go.kr/front/index.do)’를 통해 공개해 시민에게 실시간으로 알릴 예정이다.

 

이번 일본산 식품 방사능 기획검사는 주 2회 한 달 동안 실시하며, 결과는 160건을 각각 수거·검사한 날로부터 7일~10일 후 나오는 순서대로 즉시 서울시 홈페이지 및 서울시 식품안전정보 홈페이지에 게시한다.

 

시는 일본산 수산물 등 수입식품의 식품 방사능 오염에 대한 불안감을 해소하고자 안전성 검사를 강화했으며, 기획검사 결과에 따라 일본산 식품 검사 기간 연장 또는 지속적인 수거·검사를 실시할 계획이다.

 

나백주 서울시 시민건강국장은 “국내 시장에서 일본산 수산물을 비롯해 수입식품 유통이 활발해져 국민 불안 심리가 상존하는 만큼 시는 식품안전 우려를 해소하고 안심하는 먹거리를 위해 지속적으로 모니터링을 강화하고 결과를 공개하겠다”고 말했다.

남부고용노동지청, 노동시간 단축 관련 업종별 사업주 설명회 개최

[영등포신문=신예은 기자]서울남부고용노동지청(지청장 양승철)은 관내 영등포구, 양천구, 강서구 지역 소재 50인 이상 300인 미만 사업장을 대상으로 10월 25일과 11월 1일, 11월 8일 오후 2시부터 3시 30분까지 세 차례에 걸쳐 청사 지하 2층 대회의실에서 ‘노동시간 단축 관련 업종별 사업주 설명회’를 개최한다. 이번에 열리는 설명회에는 각 차수별로 해당 업종별 사업주들이 참석하며, 각 설명회마다 해당 업종의 특수성을 고려하여 공인노무사가 주 최대 52시간제, 기초노동질서에 관한 사항, 개정 최저임금법, 직장 내 괴롭힘 예방 등 개정 노동법 주요 내용에 대해 전문성 있는 강의를 진행할 예정이다. 특히, 각 차수별 설명회를 마친 후에는 사전에 컨설팅(상담) 희망 신청한 사업주들에게 해당 분야 담당 근로감독관주무관에게 심층적인 상담을 받을 수 있는 자리를 마련한다. 양승철 지청장은 “이번 설명회를 통해서 2020년 1월 1일부터 주 최대 52시간제 적용을 앞둔 관내 중소기업들이 개정 노동법 내용을 숙지하고 주52시간제 도입을 내실 있게 준비하는데 도움이 되기를 기대한다”며 “남부고용노동지청에서는 앞으로도 노동시간 단축 현장지원, 일터혁신 컨설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