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25 (토)

  • 맑음동두천 9.5℃
  • 구름조금강릉 13.4℃
  • 맑음서울 10.2℃
  • 맑음대전 9.4℃
  • 맑음대구 8.6℃
  • 맑음울산 10.5℃
  • 맑음광주 9.3℃
  • 맑음부산 11.6℃
  • 맑음고창 9.2℃
  • 맑음제주 10.7℃
  • 구름많음강화 11.0℃
  • 맑음보은 3.0℃
  • 맑음금산 8.7℃
  • 맑음강진군 6.4℃
  • 맑음경주시 8.2℃
  • 맑음거제 11.1℃
기상청 제공

사회

서울병무청장, 중앙보훈병원 한동혁 사회복무요원 표창

  • 등록 2019.10.21 16:38:05

 

[영등포신문=신예은 기자] 김종호 서울병무청장은 21일 강동구 소재 한국보훈복지의료공단 중앙보훈병원을 방문해, 모범 사회복무요원에 대해 표창장을 수여하고 격려했다.

 

표창의 주인공은 퇴근 후 노상에서 현금과 카드, 신분증 등이 들어있는 가방을 습득해 파출소에 신고한 한동혁 사회복무요원이다.

 

한씨는 지난 8월 23일 오후 4시 20분쯤 강동구 노상에서 현금 6백여만 원과 카드, 신분증 등이 들어있는 검정색 가방을 습득해 서울강동경찰서 명일파출소에 신고했다. 한씨의 신속한 신고 덕분에 분실물은 30분도 되지 않아 주인에게 돌아갈 수 있었다.

 

한씨는 “영광스러운 상을 수상하게 되어 정말 기쁘다. 중앙보훈병원에 복무하면서, 비록 미약하지만 몸이 불편하신 국가유공자분들에게는 큰 도움이 될 수 있다는 것에 보람을 느낀다”며 앞으로 사회에서 반드시 필요한 구성원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며 수상소감을 밝혔다.

 

동료 사회복무요원들은 “한동혁 요원은 평소에도 국가유공자 및 보훈가족의 의료서비스 향상을 위해 많은 노력을 하며 투철한 사명감과 근면한 자세로 주변에 귀감이 되고 있다”고 평가했다.

 

김종호 청장은 표창장을 수여하면서 “서울병무청은 앞으로도 우리사회의 보이지 않는 곳에서 국민의 안전을 위해 헌신하는 사회복무요원의 미담 사례를 널리 홍보해 사회복무요원이 긍지를 갖고 성실히 병역을 이행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가장많이 본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