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15 (금)

  • 구름조금동두천 29.1℃
  • 구름많음강릉 29.4℃
  • 구름조금서울 29.8℃
  • 맑음대전 30.7℃
  • 구름많음대구 32.6℃
  • 구름많음울산 29.2℃
  • 구름많음광주 30.2℃
  • 구름많음부산 27.9℃
  • 구름많음고창 29.1℃
  • 흐림제주 29.2℃
  • 맑음강화 26.0℃
  • 맑음보은 28.9℃
  • 구름많음금산 28.8℃
  • 구름많음강진군 31.8℃
  • 구름많음경주시 32.4℃
  • 구름많음거제 28.8℃
기상청 제공

사회

적십자, 취약계층에 초복맞이 한방삼계탕 전달

  • 등록 2022.07.14 13:12:00

 

[영등포신문=신예은 기자] 대한적십자사 서울시지사(회장 김흥권)는 14일, 다가올 초복에 지역사회 가려진 이웃들의 건강한 여름나기를 위한 삼계탕 나눔 봉사활동을 진행했다.

 

삼계탕으로 극복하는 더위를 줄여 이름 붙인 ‘삼복더위 캠페인’은 다수의 적십자사 ‘씀씀이가 바른기업’과 일반 시민들의 후원으로 최근 치솟는 생활물가 상승 속에 어려움이 예상됐던 취약계층 영양 지원에 힘을 보탰다.

 

이날 서울 양천구에 위치한 적십자사 서울지사 서부봉사관에서 총 50여 명의 적십자 봉사원과 RCY 단원들은 직접 삼계탕을 조리해 양천·강서·구로·금천·영등포구 재난취약계층 650세대에 전달했다.

 

김숙자 대한적십자사봉사회 서울시협의회장은 “후원해주신 시민 여러분들과 사업장, 그리고 짓궂은 날씨 속에 함께해 준 봉사원분들께 감사드린다”며, “적십자사는 앞으로도 더 어려운 이웃들을 돕는 일에 최선을 다하겠다. 많은 참여를 부탁드리고, 오늘 전달한 작은 정성들이 힘이 되어 취약계층의 건강한 여름나기에 보탬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대한적십자사 서울시지사는 사회 각계각층의 후원으로 위기가정 아동·청소년, 홀몸어르신과 같은 서울시 취약계층 4,000여 세대에게 삼계탕을 전달했으며, 건강한 여름나기를 위한 계절김치 전달과 냉방 물품 전달도 병행할 계획이다.





가장많이 본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