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18 (월)

  • 구름조금동두천 29.1℃
  • 구름조금강릉 31.2℃
  • 구름많음서울 29.6℃
  • 대전 22.2℃
  • 대구 22.1℃
  • 울산 21.9℃
  • 광주 25.1℃
  • 부산 21.9℃
  • 흐림고창 27.0℃
  • 구름많음제주 32.1℃
  • 구름많음강화 28.7℃
  • 구름조금보은 21.3℃
  • 구름많음금산 21.6℃
  • 흐림강진군 27.5℃
  • 흐림경주시 22.2℃
  • 흐림거제 22.4℃
기상청 제공

사회

영등포노인종합복지관, ‘영등포 행복마중 마을살이 자조모임 발대식’ 개최

  • 등록 2022.07.18 16:25:51

 

[영등포신문=변윤수 기자] 영등포노인종합복지관(관장 박영숙)은 18일 오후 하이서울유스호스텔 대강당에서 ‘영등포 행복마중 마을살이 자조모임 발대식’을 개최했다.

 

이번 행사는 어르신 간의 관계를 만들어 서로 어려움을 살피고 필요한 것들을 연결시키는 관계적 복지와 제도와 서비스가 아니어도 인간의 삶과 가치가 어울리는 함께살이를 실현하는 마을살이 자조모임의 공동체 응집력을 강화하고자 마련됐다.

 

이날 행사는 최호권 구청장과 박용찬 국민의힘 영등포을 당협위원장을 비롯해 영등포구의회 최봉희 부의장, 유승용 운영위원장, 이성수 사회건설위원장, 양송이 의원 등 내빈 및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영등포 행복마중 영상 상영, 희망메시지 작성, 희망메시지 선포, 공동체 활동 등 다채로운 행사로 이뤄졌다.

 

행사에 함께한 어르신은 “늘 혼자 있어서 외롭고 쓸쓸했는데 지금은 나를 살펴주고 돌봐주는 동네 친구들이 생겨서 살맛이 난다”며 “많은 노인들이 참여해서 서로 돌보며 함께 살았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영등포 행복마중은 마을지기, 마을살이, 함께공간, 행복마중 등 주민의 행복한 삶을 지원하는 영등포구 특화사업이다. 영등포 행복마중 사업에 참여하고 싶은 주민은 영등포노인종합복지관(02-2068-5326)으로 연락하면 된다.

 

서울시, ‘서울형 다시서기 4.0 프로젝트’ 참가자 모집

[영등포신문=이천용 기자] 서울시와 서울신용보증재단(이사장 주철수, 이하 재단)이 과거 실패를 딛고 재도전하는 소상공인에게 전문가의 1:1 경영컨설팅부터 200만원의 사업초기 자금, 저금리 대출지원과 최대 100만원의 보증료 지원까지 꼭 필요한 서비스를 ‘패키지’로 지원한다. 서울시와 재단은 상반기에 이어 하반기에도 재도전 맞춤형 종합지원 패키지인 ‘서울형 다시서기 4.0 프로젝트’를 시행한다고 밝혔다. 상반기에는 282명이 참여했으며 하반기 모집대상인 218명을 포함해 올해에는 연간 총 500명이 재도전 종합 패키지를 지원받게 된다. 코로나19 장기화 등으로 인해 어려워진 경영 여건을 고려하여 작년에 100명이었던 지원대상을 5배인 500명으로 대폭 늘린 것이다. 이번 하반기 ‘서울형 다시서기 4.0 프로젝트’는 성실하게 채무를 상환했지만 전액 변제에는 이르지 못한 일명 ‘성실실패자’에 국한됐던 모집대상을 폐업 경험이 있는 ‘재창업 기업’까지 확대해 서울시 소상공인의 재도약을 지원할 계획이다. ‘성실실패자’란 과거 신용상의 문제를 신용회복, (개인)회생 또는 파산면책을 완료해 극복했거나, 사업 실패 등으로 인해 재단의 채무를 전액 상환하지는 못했으나 재산





가장많이 본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