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05 (월)

  • 맑음동두천 -7.7℃
  • 구름많음강릉 -0.2℃
  • 맑음서울 -6.3℃
  • 흐림대전 -4.1℃
  • 흐림대구 -0.2℃
  • 구름많음울산 1.0℃
  • 흐림광주 -0.6℃
  • 구름많음부산 2.3℃
  • 흐림고창 -2.3℃
  • 흐림제주 5.7℃
  • 맑음강화 -5.1℃
  • 흐림보은 -4.0℃
  • 흐림금산 -3.7℃
  • 흐림강진군 0.4℃
  • 흐림경주시 1.0℃
  • 구름많음거제 3.5℃
기상청 제공

문화

부산국제광고제, 1745편 본선 진출작 발표

  • 등록 2022.07.27 18:10:46

 

 

[영등포신문=신예은 기자] 아시아 최대 규모이자 국내 유일의 국제 광고제 2022 부산국제광고제가 본선에 진출한 1745편(전문가 1582편, 일반인 163편)의 작품을 공개했다.

부산국제광고제는 6월 15일 올해 출품 접수를 마감하고 한 달여간 85개국, 301명의 예선 심사위원과 함께 엄정한 심사를 진행했다.

올해 본선 진출 결과에서 가장 눈에 띄는 점은 바로 비아시아권의 강세다. 그동안 부산국제광고제는 서구 광고계 중심의 여타 광고제와 비교해 아시아에서 주로 출품, 수상이 이뤄졌다. 최근 5년간 국가별 파이널리스트 진출 흐름을 봐도 10위권 안에 진입한 비아시아권 국가는 전체 파이널리스트 대비 10% 후반대에 불과했으나, 올해는 30%를 넘었다. 이는 부산국제광고제의 위상이 아시아를 넘어 세계로 뻗어나가고 있음을 방증한다.

또 다른 특징은 아랍에미리트(UAE)의 선전이다. 아랍에미리트는 전문 광고인 부문에서 176편이 본선에 오르며 본선 최다 진출국 타이틀을 획득했다. 올해 본선 진출 결과에서 볼 수 있듯이 아랍에미리트는 현재 세계 광고계에서 위상을 높이고 있다. 최다 본선 진출작 역시 아랍에미리트에서 나왔다. 바로 임팩트 BBDO(Impact BBDO)가 출품한 안나하르 신문(An Nahar Newspaper)의 광고 '선거 호(The Elections Edition)'다. 해당 광고는 총 16개 부문에서 본선에 오르며 수상의 기대감을 높였다.

이런 변화는 두바이 엑스포 개최에서 비롯한 것으로 보인다. 올해 부산국제광고제 예선 심사위원이자 엠앤드씨 사치 아랍에미리트(M&C Saatchi UAE)의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제이슨 벨라스케스 부라야그(Jason Velasquez Burayag)는 '2020 두바이 엑스포는 광고 및 창의성 전문가를 비롯해 아랍에미리트의 시민들에게 영감의 원천이 되어주는 등 상당 부분에 이바지했다'며 '엑스포에 따른 시민의식 고취와 경제 성장으로 광고주들이 더 창의적인 광고를 수용하게 됐다'는 의견을 밝혔다.

아랍에미리트 뒤로는 호주(144편), 일본(135편), 인도(107편)가 차례로 순위를 이었다. 90편이 본선에 오른 한국은 뉴질랜드와 함께 공동 7위에 머물렀다.

한국 광고 회사 가운데 본선에 오른 회사는 이노션, 디마이너스원, 제일기획, 이노레드 아이디엇, HS AD 등 모두 17개사다.

아울러 본선 진출작을 가장 많이 배출한 에이전시 네트워크는 WPP로 303개의 작품이 본선에 진출했으며, 옴니콤(Omnicom)은 244개의 작품으로 차순위에 올랐다.

한편 올해 파이널리스트로 선정된 작품들은 올 8월 24일(수)까지 세 차례에 걸친 본선 심사를 통해 부문별 그랑프리와 금, 은, 동상의 주인을 가린다. 특히 제품 서비스 부문과 공익 광고 부문 그랑프리 수상작 가운데 분야별 가장 우수한 작품에는 올해의 그랑프리로 선정되는 영광과 함께 각각 1만달러의 상금을 수여한다. 본선 진출작 명단은 부산국제광고제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올해 8월 25일부터 27일까지 3일 동안 열리는 2022 부산국제광고제는 부산 벡스코 및 온라인에서 진행된다. 본상 수상의 영광에 한 발 가까이 다가간 파이널리스트 작품 역시 전시 및 상영돼 일반인들에게 공개될 예정이다. 자세한 행사 일정 및 문의는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영등포구, 영등포전화국사거리 좌회전 허용

[영등포신문=이천용 기자] 영등포구는 12월 2일부터 국회대로 영등포전화국사거리 교차로에서 모든 차량의 좌회전을 허용한다고 밝혔다. 국회대로 영등포전화국사거리는 2001년 서울시 간선축 개선사업의 일환으로 교차로 직진 차량을 위한 교통 규제가 시행됐던 구간이다. 이로 인해 남북방향으로는 버스만 좌회전이 허용되면서, 일반 차량의 여의도 또는 영등포경찰서방면 이용 시 먼 거리를 우회해야 했다. 구는 이러한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서울시, 경찰서 등 유관기관에 민원사항을 건의하고 지속적으로 협의를 진행해왔다. 그 결과 좌회전 통행 제한이 해제되면서 주민 불편을 초래해왔던 숙원 사업을 풀 수 있게 됐다. 이와 함께 내년부터 영동초등학교사거리 당산역 방면으로의 우회전이 전면 허용된다. 해당 구간은 교통사고 방지를 위해 2017년부터 우회전 통행이 금지된 곳으로, 800여 세대가 거주하는 강변삼성래미안아파트를 포함한 당산동 주민들은 수년간 불편을 감수해야만 했다. 또 불법으로 우회전을 하는 차량도 많아 통행금지의 실효성이 떨어진다는 민원도 제기돼왔다. 이에 구는 경찰서와 수차례 협의를 추진해 지난 11월 우회전 허용 결정을 이끌어냈다. 현재 서울시에서 설계를 진행하고 있

영등포구, ‘2022년 정보화 교육 온라인 작품전시회’ 개최

[영등포신문=변윤수 기자] 영등포구가 12월 1일부터 9일까지 ‘2022년 정보화 교육 온라인 작품전시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온라인 작품전시회는 코로나로 인해 2019년 이후 3년 만에 열리는 전시회로, 정보화 교육 수강생들의 작품을 공유하고 성취감을 고취해 디지털 사회의 참여를 적극적으로 유도하려는 취지로 개최됐다. 특히, 구는 온라인 개최를 통해 정보화 교육을 수강하지 않아도 누구나 작품을 관람할 수 있도록 접근성을 높였으며 정보화 교육을 널리 홍보하는 장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올 한해 수강생들이 이수한 정보화 교육 내용을 토대로 작품을 구성·전시했으며, IT 트렌드를 반영한 메타버스 및 유튜브 영상을 통해 수준 높은 정보화 교육의 면모를 보여줄 예정이다. 전시 부문은 ▲희망(희망찬 영등포의 다양한 ‘사진’) ▲행복(행복한 시니어 ‘유튜브 숏폼’ 영상) ▲미래(‘메타버스’로 미래도시 영등포를 표현한 영상) ▲도시(‘유튜브’로 살기 좋은 영등포의 명소를 소개한 영상) 4부문으로 이뤄진다. 사진은 영등포구청 홈페이지에 전시되며, 영상은 유튜브 채널 ‘배움 이 순간’에서 만나볼 수 있다. 최종 우수작은 심사위원회 평가 50%, 구민 투표 50%





가장많이 본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