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1.29 (화)

  • 구름많음동두천 6.1℃
  • 흐림강릉 14.4℃
  • 흐림서울 6.5℃
  • 흐림대전 8.7℃
  • 흐림대구 13.1℃
  • 흐림울산 14.3℃
  • 흐림광주 9.6℃
  • 흐림부산 14.4℃
  • 흐림고창 8.1℃
  • 흐림제주 12.6℃
  • 구름많음강화 4.2℃
  • 흐림보은 8.9℃
  • 흐림금산 8.8℃
  • 흐림강진군 10.2℃
  • 흐림경주시 13.7℃
  • 흐림거제 15.1℃
기상청 제공

사회

영등포구사회복지협의회, 침수피해 수재민 도배·장판 지원

  • 등록 2022.10.04 17:49:24

 

[영등포신문=이천용 기자] 영등포구사회복지협의회(회장 박영준)는 지난 8월 115년만의 집중호우로 침수피해를 입은 지하 거주 수재민 26가구에 도배․장판을 지원해 영등포구 자원봉사센터(자원봉사자), 청년건축학교에서 직접 도배․장판 작업을 진행해, 쾌적한 환경으로 일상생활 복귀를 도왔다. 또한 수재민을 위한 후원도 계속 되고 있다.

 

전달식은 영등포구사회복지협의회에서 박영준 영등포구사회복지협의회장, 서울산업(대표 최현호), 동일환경 (대표 허중철), 우성환경(대표 김상기), 기현중기(대표 박순진) 등이 참석했다.

 

침수피해 수재민을 위해 서울산업(500만원), 덕성개발(500만원), 동일환경(350만원)또순이네(300만원), 우성환경(100만원) 등이 후원했고, 또한 수재민을 위해 써달라며 기현중기(대표 박순진)에서도 500만원을 후원했다.

 

 

최호권 영등포구청장과 박영준 영등포구사회복지협의회장은 침수피해 가구(지하) 현장을 방문하여 수재민을 위로했고 솔선수범 자원봉사에 나선 자원봉사자들을 격려하며 손수 도배를 하는 등 큰 관심을 가졌다.

 

최호권 구청장은 “앞으로도 장마철 대비 하수구 등 제반시설을 사전에 재정비해 침수피해가 없도록 할 것이며 재난발생 시 신속하게 대응하여 피해를 최소화 하겠다”고 말했다.

 

박영준 협의회장은 “각종 재난발생 시 피해를 입은 주민에게 신속하고 체계적인 지원시스템을 작동해 적기에 지원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피해 주민을 위해서 두툼한 메트리스 역할을 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공무원노조·전교조, "보수 인상과 연금소득 공백 해소 필요"

[영등포신문=이천용 기자] 공무원노동조합총연맹(공노총)과 전국공무원노동조합, 전국교직원노동조합(전교조) 등 3개 단체는 29일 서울 여의도 국회 앞에서 보수 인상과 연금소득 공백 해소 등을 요구하는 총궐기대회를 열었다. 주최 측은 약 2천 명이 이날 집회에 참여한 것으로 추산하고 있다. 석현정 공노총 위원장은 대회사에서 “윤석열 정부는 내년 공무원 임금을 겨우 1.7% 인상하는 예산안을 국회에 제출했다”며 “정부안대로라면 9급 공무원 급여는 최저임금에도 턱없이 부족하다”고 실질 임금 인상을 촉구했다. 또, 이들은 공무원연금법을 개정해 퇴직연금 지급 개시 연령을 현행 65세에서 60세로 낮춰야 한다고 주장했다. 강재영 공노총 소방노조 부산본부 사무처장은 "2015년 공무원연금 개악 당시 '연금 소득 공백 해소방안을 신속히 마련한다'는 정부의 약속은 7년이 지난 지금도 지켜지지 않고 있다"며 "오히려 정부는 재정건전성 강화를 내세워 공적연금을 손보겠다며 국회에 연금특위를 설치하고 연금 개악을 시도하고 있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이들은 또 ▲하위직 공무원 처우개선 특별대책 수립 ▲공무원·교원 정치기본권 관련 법안 개정 ▲국제노동기구(ILO) 핵심협약 발효에 따른





가장많이 본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