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6 (토)

  • 흐림동두천 3.1℃
  • 맑음강릉 14.6℃
  • 박무서울 5.9℃
  • 구름많음대전 15.3℃
  • 맑음대구 14.7℃
  • 맑음울산 16.9℃
  • 구름조금광주 14.6℃
  • 구름조금부산 17.0℃
  • 흐림고창 14.5℃
  • 맑음제주 21.1℃
  • 구름많음강화 5.0℃
  • 구름많음보은 13.6℃
  • 구름많음금산 15.9℃
  • 구름많음강진군 15.4℃
  • 구름조금경주시 16.2℃
  • 구름많음거제 18.4℃
기상청 제공

사회

남부고용노동지청, 주 최대 52시간제 업종별 사업주 설명회 개최

  • 등록 2019.11.11 13:31:31

영등포신문=이천용 기자] 서울남부고용노동지청(지청장 양승철)은 8일 오후 2시 청사 대회의실에서 관내 50인 이상 300인 미만 사업장을 대상으로 ‘202년 1월 1일자 주 최대 52시간제 업종별 사업주 설명회’를 개최했다.

 

이번에 열린 설명회에는 제조, 인쇄 업종의 사업주들이 다수 참석했고, 해당 업종의 특수성을 고려하여 공인노무사가 주 최대 52시간제, 탄력적 근로시간제 등 유연근로시간제, 기초노동질서에 관한 사항, 개정 최저임금법, 직장 내 괴롭힘 예방 등 개정 노동법 주요 내용에 대해 강의한 뒤 질의응답, 상담 등을 통해 설명회를 진행했다.

 

남부고용노동지청은 이날 외에 지난 10월 25일과 11월 1일에도 금융·보건 및 서비스 등 사업주를 상대로 두 차례 설명회를 진행했다. 특히, 설명회를 마친 후에는 사전에 컨설팅(상담) 희망 신청한 사업주들이 해당 분야 담당 근로감독관(주무관)에게 심층적인 컨설팅(상담)을 받을 수 있도록 별도의 자리를 마련해 좋은 호응을 받았다.

 

남부고용노동지청은 “앞으로도 관내 중소기업 사업주들이 주 최대 52시간제 도입 준비에 많은 도움을 받을 수 있도록 수요자 위주의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라고 붙였다.

김정환 시의원, “한강드론공원 안전관리대책 마련 시급”

[영등포신문=이천용 기자] 서울시의회 김정환 의원(더불어민주당, 동작1)은 13일 진행된 2019년도 서울시 한강사업본부 소관 행정사무감사에서 ‘광나루한강드론공원’의 안전관리에 대해 질의하고 한강사업본부의 책임 있는 관리를 촉구했다. 김정환 시의원은 지난해 행정사무감사에서 한강사업본부와의 협약에 의해 한강드론공원을 관리하고 있는 한국모형항공협회의 공원 독점적 이용에 관련해 지적하고 이에 대한 시정을 이끌어낸 뒤에도 한강드론공원에 대해 지속적인 관심을 가져왔다. 김 의원은 올 행정감사에서는 드론공원의 안전문제를 지적했다. 이날 제출된 자료에 따르면, 한강공원 내에서 2016년부터 약 17회의 크고 작은 드론 사고가 있었으며, 올해는 10월 현재까지 4회의 드론 추락사고가 발생한 것으로 나타난다. 특히 올해 발생한 드론 추락사고중 2건은 드론공원내 추락 사고였지만, 수영장에 추락한 사고가 1건, 한강에 추락한 사고가 1건으로 구역 이탈사고도 2건에 달했다. 또한 지난 10월에 개최된 ‘2019 서울드론챌린지’ 행사에서도 크고 작은 드론 접촉사고가 있었던 것으로 밝혀졌다. 김 의원은 “드론이 시민들의 이용이 많은 수영장이나 다른 한강 시설로 추락했을 시 자칫 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