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14 (일)

  • 맑음동두천 28.7℃
  • 맑음강릉 32.3℃
  • 맑음서울 28.6℃
  • 구름많음대전 27.9℃
  • 구름많음대구 29.4℃
  • 구름많음울산 27.6℃
  • 흐림광주 24.5℃
  • 구름많음부산 26.3℃
  • 맑음고창 25.4℃
  • 흐림제주 24.2℃
  • 맑음강화 25.3℃
  • 구름많음보은 26.5℃
  • 구름많음금산 25.8℃
  • 흐림강진군 24.9℃
  • 구름많음경주시 30.3℃
  • 흐림거제 24.9℃
기상청 제공

사회

남부고용노동지청, 주 최대 52시간제 업종별 사업주 설명회 개최

  • 등록 2019.11.11 13:31:31

영등포신문=이천용 기자] 서울남부고용노동지청(지청장 양승철)은 8일 오후 2시 청사 대회의실에서 관내 50인 이상 300인 미만 사업장을 대상으로 ‘202년 1월 1일자 주 최대 52시간제 업종별 사업주 설명회’를 개최했다.

 

이번에 열린 설명회에는 제조, 인쇄 업종의 사업주들이 다수 참석했고, 해당 업종의 특수성을 고려하여 공인노무사가 주 최대 52시간제, 탄력적 근로시간제 등 유연근로시간제, 기초노동질서에 관한 사항, 개정 최저임금법, 직장 내 괴롭힘 예방 등 개정 노동법 주요 내용에 대해 강의한 뒤 질의응답, 상담 등을 통해 설명회를 진행했다.

 

남부고용노동지청은 이날 외에 지난 10월 25일과 11월 1일에도 금융·보건 및 서비스 등 사업주를 상대로 두 차례 설명회를 진행했다. 특히, 설명회를 마친 후에는 사전에 컨설팅(상담) 희망 신청한 사업주들이 해당 분야 담당 근로감독관(주무관)에게 심층적인 컨설팅(상담)을 받을 수 있도록 별도의 자리를 마련해 좋은 호응을 받았다.

 

남부고용노동지청은 “앞으로도 관내 중소기업 사업주들이 주 최대 52시간제 도입 준비에 많은 도움을 받을 수 있도록 수요자 위주의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라고 붙였다.





가장많이 본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