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19 (수)

  • 구름많음동두천 -8.9℃
  • 구름많음강릉 -3.2℃
  • 구름조금서울 -6.7℃
  • 맑음대전 -9.2℃
  • 맑음대구 -6.9℃
  • 맑음울산 -4.1℃
  • 맑음광주 -6.0℃
  • 맑음부산 -0.9℃
  • 맑음고창 -7.3℃
  • 맑음제주 0.8℃
  • 흐림강화 -7.0℃
  • 맑음보은 -12.8℃
  • 맑음금산 -12.0℃
  • 맑음강진군 -7.2℃
  • 맑음경주시 -9.6℃
  • 맑음거제 -3.7℃
기상청 제공

행정

서울시․한국교통안전공단, 서울형 이륜차 체험교육 실시

  • 등록 2021.11.16 18:12:11

[영등포신문=이천용 기자] 서울시와 한국교통안전공단은 11월 16일부터 25일까지 2주간 매주 화·수·목요일에 ‘서울형 이륜차 교통안전체험교육’을 송파구 신천동 소재 신천어린이교통공원에서 실시한다.

 

이번 교육은 코로나19로 인한 배달증가, 전자상거래 확대로 증가하고 있는 이륜차 교통사고를 감소시키시고자 서울시와 한국교통안전공단과 공동 주최하고 서울자치경찰위원회, 서울경찰청, 쿠팡이츠서비스가 장소 협조 및 교육생 모집·홍보 등을 후원한다.

 

2020년 전국 이륜차 교통사고 사망자수는 498명에서 525명으로 2019년 대비 5.4% 증가, 사고건수는 20,898건에서 21,258건으로 1.7% 증가했다. 그리고 2021년 서울시 이륜차 교통사고 사망자 62명 중 37명(59.7%)이 배달업 종사자인 것으로 조사됐다.

 

주된 교육대상은 배달 라이더이지만 안전한 이륜차 운전방법을 직접 체험하며 배우고자 하는 서울시민은 누구나 무료로 참가할 수 있다.

 

교육참가는 온라인 또는 유선신청이 가능하며 교육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한국교통안전공단 서울본부 안전관리처(309-5000)로 문의하면 된다. 교육에 필요한 이륜차는 교육생 본인 소유 이륜차를 활용하거나 교육장에 비치된 이륜차를 선택할 수 있다.

 

교육은 오전반(09:30~12:30), 오후반(14:00~17:00)으로 나누어 3시간동안 공단 이륜차 체험교육 전문교수가 매회 15명 내외로 소수 집중교육을 할 예정이다.

 

교육내용은 이론교육뿐만 아니라 올바른 이륜차 운전자세, 제동방법, 안전 주행방법, 교통사고 시 부상 최소화 방법 등 교육생이 직접 참여하는 체험교육을 중점적으로 진행할 계획이다.

 

한국교통안전공단 서울본부 김상국 본부장은 “공단은 ’18년부터 교통안전체험교육센터(경기 화성, 경북 상주 소재)에서 이륜차 교통안전 체험교육 과정을 운영 중”이라며 “이번 교육을 시작으로 서울 도심의 최소 공간을 활용하는 이륜차 교통안전체험교육 모델을 서울시·서울경찰청 등과 협의하여 확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강진동 서울시 교통운영과장은 “교통사고를 피하기 위해서는 이륜차 운전자 스스로 교통법규를 위반하지 않고 안전운전을 하는 것이 필수적”이라며 “이번 교육이 이륜차 교통사고 줄이기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창원 시의원, “간송미술관 작품보존 위해 국가차원 지원 필요”

[영등포신문=변윤수 기자] 서울시의회 김창원 의원(더불어민주당, 도봉3)은 지난 17일 “간송미술관 소유의 국보 2점이 27일 케이옥션 경매에 출품된다. 국보가 경매에 나온 것은 국내 최초로, ‘간송미술관’ 소장의 미술품이라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2년 전에 이어 간송미술관 소장품이 경매시장에 나온 것은 재정난 때문”이라며 “이는 안타까운 일이며, 국보급 미술품이 제대로 보존될 수 있도록 국가 차원의 노력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간송 전형필은 1900년대 일제 강점기 시절 일본인의 손에 들어갔거나 훼손될 위기에 처한 문화유산을 모았다. 전 생애를 바쳐 문화재를 지키고자 한 노력의 결실은 우리나라 최초의 사립 박물관을 탄생시켰다. 간송 전형필이 구한 문화재는 ‘훈민정음 해례본’을 비롯해 겸재 정선의 ‘해악전신첩’, ‘신윤복필 풍속도 화첩’, ‘청자 상감운학무늬매병’ 등 국보 12점, 보물 32점, 시도지정문화재 4점을 포함해 5천여 점에 이른다. 간송미술관은 재정난으로 인해 2020년 ‘금동여래입상’, ‘금동보살입상’ 두 점의 보물을 경매에 내놓았는데 두 점 모두 유찰됐다. 국립중앙박물관은 약 30억원에 작품을 사들였다. 국립중앙박물관 한 해 유물 구입 예산이





가장많이 본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