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1.05 (목)

  • 구름조금동두천 -1.3℃
  • 맑음강릉 4.4℃
  • 구름많음서울 -0.1℃
  • 구름많음대전 0.4℃
  • 구름많음대구 4.5℃
  • 구름많음울산 5.6℃
  • 구름조금광주 5.1℃
  • 구름많음부산 5.5℃
  • 구름많음고창 2.6℃
  • 맑음제주 8.8℃
  • 구름많음강화 -3.9℃
  • 구름조금보은 -0.9℃
  • 구름조금금산 -1.1℃
  • 구름조금강진군 2.7℃
  • 구름많음경주시 0.5℃
  • 구름많음거제 3.3℃
기상청 제공

문화

‘제4회 미사리음악영화제’ 성황리 마쳐

  • 등록 2021.11.24 15:05:34

 

[영등포신문=변윤수 기자] 제4회 미사리음악영화제가 코로나19 방역 규칙에 따라 지난 20일 온라인 상영과 21일 오프라인 행사 및 시상식이 경기 하남문화예술회관 아랑홀에서 열렸다.

 

한국영화인총연합회 하남지부가 주최·주관으로 진행하고 하남시청, 하남문화재단, 한국예총 하남지부가 지원한 이번 영화제는 위드 코로나로 음악과 영화의 만남이라는 주제로 다양한 뮤지션 장르를 영화 OST 콘서트로 무대를 꾸미고, 그동안 수상했던 작품들의 상영과 제4회 본선작에 오른 영화를 선정해 영했다.

 

미사리음악영화제는 라이브 카페에서 음악을 즐기던 미사리의 추억을 내세우며 하남시를 국내 대표적인 음악영화제의 도시로 만들기 위해 많은 노력을 해왔고, 지난 해에 이어 해외에서 많은 러브콜이 계속 이어지고 있다.

 

김상호 하남시장은 축사를 통해 “스티븐 스필버그 감독은 ‘인간이란 어려움 속에서 성장할 때 더욱 성장할 수 있다’고 이야기 했다. 우린 영화를 통해서 감정을 교류하고 삶의 위로와 희망을 얻곤 한다”며 “미사리음악영화제를 통해서 위로받고 공감하면서 힐링하는 시간이 되길 바란다. 앞으로 미사리음악영화제가 국내를 대표하는 영화제로 발전되길 바란다”고 응원했다.

 

이번 영화제에서는 전아현 감독이 ‘내 무대에 침을 뱉어라’로 국회의원상을, 이정준 감독이 ‘울림의 탄생’으로 하남시장 특별상을, 박민희 감독이 ‘새럴라이트호텔 프로젝트’로 하남시의장상을, 지수연 감독이 ‘장르만 사이코패스’로 제작지원자상을 각각 수상했다.

 

그리고 미스트롯2에서 예선 진을 차지했던 가수 윤태화를 비롯해 칠레 출신의 가수 마리아 호세, 러시아 가수 쿠첸코 스베틀라나, 걸그룹 피치데이, 밴드 2dor 등의 축하공연이 진행됐으며, 넷플릭스에서 전세계 1위의 기염을 토해 낸 오징어 게임에 출연했던 이상희 배우가 심사위원으로 참여하기도 했다.

 

제4회 ‘미사리음악영화제’를 주최·주관한 한국영화인총연합회 하남지부 미사리음악영화제 집행위원장 장인보 회장은 “많은 분들이 온라인으로 시청해주시고 오프라인 행사에서도 많은 관심과 사랑을 주고 함께 즐기는 모습이 너무나도 행복한 시간이었고 감사드리린다”며 “내년에는 마스크를 벗고 함께 박수 치고 노래 부르며 영화 보는 날을 기대해본다”고 밝혔다.

 

아울러 “아카데미상에 빛나는 ‘기생충’, ‘미나리’, 그리고 넷플릭스에서 세계 1위를 달성한 ‘오징어게임’, ‘지옥’ 등의 콘텐츠가 전 세계에 위상을 떨치며, 한류를 이끌고 있어 너무 기쁘다”며 “미사리음악영화제도 조직위와 함께 더 잘 준비하고 노력해서 국제적인 영화제로 거듭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적십자 서울지사, 희망풍차긴급지원 사업 실시

[영등포신문=신예은 기자] 대한적십자사 서울시지사(회장 김흥권)는 5일, 갑작스레 닥친 위기로 긴급하게 도움이 필요한 위기가정에게 맞춤형 지원을 전하는 2023년도 ’희망풍차긴급지원’ 사업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대한적십자사의 ‘희망풍차 긴급지원 사업’은 행정기관과 적십자 봉사원이 복지 사각지대 위기가정을 발굴해 솔루션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생계‧주거‧의료 등 필요한 지원을 전달하는 프로그램이다. 지난해 적십자사 서울지사는 서울시 위기가정 592가구의 자립을 위해 총 8억 1,200만 원을 전달했으며, 서울시와 함께 5개의 쪽방 밀집 지역에 무더위 에어컨 전기료 1,170만 원을 지원했다. 의료비를 지원받은 김정현(만 42세/가명)씨는 “희귀질환으로 특급 장애 진단을 받은 딸을 홀로 키우며 택배, 대리운전, 식당 등 잡히는 대로 일을 했지만 병원비와 생활비를 감당하기 힘든 상황이었다”며 “적십자사 긴급지원금으로 딸과 조금 더 많은 시간을 보내며 치료와 생계를 위해 더욱 노력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한편, 복지 사각지대 위기가정을 돕는 대한적십자사 서울지사 ‘희망풍차 긴급지원’ 사업에 또 다른 나눔의 기쁨으로 동참을 원하시는 분은 대한적십자사(1577-8179)





가장많이 본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