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2.04 (토)

  • 구름많음동두천 -3.8℃
  • 맑음강릉 2.6℃
  • 구름조금서울 -1.6℃
  • 맑음대전 -0.8℃
  • 맑음대구 1.3℃
  • 맑음울산 1.9℃
  • 맑음광주 1.7℃
  • 맑음부산 3.1℃
  • 맑음고창 -1.4℃
  • 구름많음제주 6.4℃
  • 구름조금강화 -2.4℃
  • 구름조금보은 -2.4℃
  • 맑음금산 -4.3℃
  • 맑음강진군 2.3℃
  • 맑음경주시 1.4℃
  • 맑음거제 2.5℃
기상청 제공

문화

3년 만의 '뮤직뱅크 월드투어' Start! '뮤직뱅크 인 칠레' MC 로운 확정

  • 등록 2022.11.10 10:04:33

 

[영등포신문=신예은 기자] KBS '뮤직뱅크' 월드투어가 3년만에 재개된다. 4만 7천석의 역대급 규모의 K-POP 페스티벌로 열릴 15번째 월드투어 장소는 칠레로 '뮤직뱅크 인 칠레'의 공연실황은 오는 12월 방송 예정이다.

KBS는 지난 9일 '2011년 시작된 '뮤직뱅크' 월드투어가 올해 15번째 공연으로 칠레에서 '뮤직뱅크 인 칠레'가 개최된다'고 밝힌 후 '아티스트겸 배우 로운이 MC로 발탁되어 무대를 이끌 예정이다'라고 밝혀 기대를 모으고 있다.

새롭게 MC로 발탁된 로운은 SF9의 멤버뿐 아니라 배우로도 특급 활동을 이어가고 있는 대표주자. 로운은 드라마 '어쩌다 발견한 하루', '연모', '내일' 등에서 멜로와 사극을 넘나드는 탄탄한 연기력을 발휘하며 글로벌 화제성까지 모두 지닌 국내 탑 아티스트. 오랜 시간 '뮤직뱅크' 월드투어를 이끌어 온 배우 박보검의 바톤을 이어받아 글로벌 에너지를 선보일 것으로 기대를 높이고 있다.

MC로운이 이끄는 '뮤직뱅크 인 칠레'을 빛낼 아티스트에는 스테이씨, 투모로우바이투게더, 에이티즈, (여자)아이들, 더 보이즈, NCT DREAM으로 총 6팀의 특급라인업이 완성됐다. 국내 대표 K-POP 아이돌 그룹이 총출동하는 만큼 4만 7천여 관중이 가득 메울 최대 규모 케이팝 페스티벌에 대한 기대가 한층 높아지고 있다.

이에 대해 뮤직뱅크 월드투어 제작진은 '제작진과 아티스트 모두 3년만의 뮤직뱅크 월드투어 재개라는 점에서 감회가 새롭다'라며 '특히 이번에는 칠레 국영방송사 TVn과 KBS가 함께 케이팝 페스티벌 사상 최대인 4만 7천여 관중이 함께하는 무대를 만들게 되어 더욱 특별하다. '뮤직뱅크 인 칠레'을 통해 케이팝 페스티벌 오리지널리티를 보여줄 역대급 공연을 선보일 것이다. 기대해 달라'고 밝혔다.

'뮤직뱅크 인 칠레'는 현지 시간으로 오는 11월 12일 토요일 오후 8시에 산티아고 에스타디오 모누멘탈에서 개최될 예정이며, 공연 실황은 KBS 2TV를 통해 오는 12월 방송 예정이다.

K-드라마 현장 이끌 ‘청년 인재’ 찾는다…방송영상인재 모집

[영등포신문=신민수 기자] 문화체육관광부는 (사)한국드라마제작사협회와 함께 오는 13일부터 27일까지 방송영상인재교육원 교육생을 모집한다고 밝혔다. 방송영상인재교육원 교육생은 드라마 기획,제작 프로듀서로 입문,성장할 수 있도록 체계적인 교육을 받으며, 협회 소속 제작사는 교육생에게 드라마 제작 현장 실습과 취업 기회를 제공한다. 방송영상인재교육원은 최근 3년 동안 수료생 178명을 배출, 80% 이상의 높은 취업률을 보이고 있다. 특히 수료생들은 스튜디오드래곤, 삼화네트웍스, 에이스토리 등 유수의 드라마제작사에서 '더글로리', '낭만닥터 김사부 3', '아스달 연대기 2' 등의 제작에 참여하고 있다. 이번 교육생 모집 분야는 방송영상콘텐츠 기획,제작,마케팅 과정, 온라인동영상서비스(OTT) 콘텐츠 특화 과정이며, 서류와 면접 심사를 통해 다음 달 중 최종 합격자를 선발할 예정이다. 교육비는 전액 무료(등록비 별도)이며, 선발된 학생들은 업계 전문가들의 실무 강의를 비롯해, 집단 지도(그룹 멘토링) 방식의 기획,제작,마케팅 실습, 드라마제작사 현장 실습 등의 교육을 7개월여 동안 받게 된다. 지원 자격과 접수 방법 등 더 자세한 내용은 방송영상인재교육원 누리집

서울시, 제주도와 교류 강화 업무협약 체결

[영등포신문=변윤수 기자] 서울시가 제주도와 손을 잡고 ▲고향사랑기부제 활성화 추진 ▲서울-제주 간 관광 교류사업 및 홍보 ▲서울-제주 농수특산물 직거래 활성화 ▲미래모빌리티 도심항공교통(UAM) 사업 추진 협력 ▲문화·체육·교육 분야 교류 협력 등 교류 협력을 더욱 강화한다. 오세훈 서울시장은 3일 오후 2시 제주도청을 방문해 4층 대회의실(탐라홀)에서 ‘서울특별시-제주특별자치도 교류 강화 업무협약’을 맺었다. 이날 오 시장은 지자체의 재정확충과 지역경제의 활성화를 도모하기 위해 경상북도 상주와 경기도 이천에 이어 제주도에 고향사랑기부를 하고 향후 서울시와 제주도의 고향사랑기부제 상호 홍보 등에 협조하기로 했다. 서울시와 제주도는 또 관광 분야 지역교류 사업을 위해 대학생 지역상생 관광홍보단 '트립메이트' 팸투어를 운영하고 서울-제주 연계 여행상품 개발과 홍보마케팅을 지원한다. 청년정책 활성화에도 적극적으로 협력한다. 두 지자체가 현재 추진하는 청년정책 사례와 성과 등을 공유하고 청년 참여기구, 청년단체 간 교류를 확대해 청년정책에 대한 다각적인 논의의 장을 마련할 계획이다. 미래 모빌리티 분야인 UAM 사업과 관련, 두 지자체는 상용화 공동 전담 조직(T





가장많이 본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