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24 (목)

  • 구름많음동두천 13.2℃
  • 흐림강릉 15.2℃
  • 구름많음서울 16.7℃
  • 대전 17.7℃
  • 구름많음대구 17.1℃
  • 울산 16.6℃
  • 구름많음광주 17.1℃
  • 부산 16.5℃
  • 흐림고창 15.2℃
  • 제주 19.9℃
  • 구름많음강화 14.7℃
  • 구름많음보은 15.7℃
  • 흐림금산 13.7℃
  • 구름많음강진군 14.9℃
  • 흐림경주시 16.8℃
  • 흐림거제 17.9℃
기상청 제공

사회

서울시, 8월 30일 '농부의 시장' 개장

  • 등록 2019.08.29 10:59:22

[영등포신문=변윤수 기자] 서울시는 8월 30일부터 10월 26일까지 만리동광장, 어린이대공원, 상생상회, 마포구 DMC(누리꿈스퀘어 거리) 등 4개소에서 지역 우수농수특산물과 문화축제가 어우러지는 ‘농부의 시장’을 연다. 하반기 첫 개장은 8월 30일 만리동 광장이며, 운영 시간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이다.

 

‘농부 덕에 삽니다’라는 슬로건을 내건 2019 농부의 시장은 우수 농산물을 생산하는 농민들이 직접 참여하여 손수 기른 건강한 농산물을 도시민들이 바로 구매할 수 있는 도심 속 직거래 장터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수요일과 목요일에는 어린이대공원(광진구), 금‧토요일에는 만리동광장(용산구)과 마포 DMC(마포구), 일요일에는 상생상회 인근(종로구)에서 전국 80개 시‧군의 140여 개 농수특산물을 시중가보다 10~30% 저렴한 가격으로 구입할 수 있다. 세종대로에서도 하반기 1회 운영 예정이다.

 

‘농부의 시장’은 도‧농 교류협력을 통해 도농상생의 새로운 판로를 모색하는 사업으로, 올해로 7년째를 맞고 있다. ‘농부의 시장’에서 선보이는 80개 시‧군의 농수특산물은 각 지방지자체가 엄선해 추천하고 보증하는 농가들이 참여한다.

 

8월 30일부터 시작하는 하반기 농부의 시장에서는 우리농산물 소비 촉진을 위해 제철농산물‧임산물 특별판매전, 못난이 농산물을 판매하는 생긴대로 농산물전, 햅쌀모음전, 우리밀 살리기 특별전을 운영할 예정이다. 농부의 시장 현장에서는 농산물을 활용 청만들기, 장아찌만들기 등 농부와 함께하는 다양한 체험행사도 운영된다.

 

농부시장의 판매 품목, 장소별 일정 등 더 자세한 사항은 서울시 홈페이지(http://www.seoul.go.kr)와 서울시 농부의 시장 블로그(http://blog.naver.com/seoulfarmersmarket) 및 인스타그램(www.instagram.com/seoulfarmersmk)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태희 서울시 경제기획관은 “전국 팔도의 먹거리를 서울의 도심에서 믿고 구매할 수 있는 농부의 시장이 도농상생의 의미 있는 현장이자 서울시민의 건강한 식탁을 책임질 수 있도록 확산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신경민 의원, 학교 밖 교육 성범죄자 취업 제한하는 법 발의

[영등포신문=변윤수 기자]학교 밖 교육 단체의 실무자와 강사에 대해 성범죄자 여부 조회를 가능하게 하는 법이 발의됐다. 국회 교육위원회 및 여성가족위원회신경민 의원(더불어민주당,영등포을)은 성범죄자 등록정보 고지 및 취업제한 대상에 교육청과 연계된 학교 밖 교육활동 단체도 포함하는 '아동·청소년의 성보호에 관한 법률'개정안을 대표 발의했다. 현행법은 성범죄자에 대한 정보를 아동·청소년의 친권자 또는 법정대리인, 어린이집 원장, 유치원 원장, 주민자치센터의 장 등에게 고지하고 성범죄 경력의 점검·확인 대상이 되는 유치원, 학교, 학원 등의 관련기관에 취업하지 못하도록 규정하고 있다. 그러나 교육청이 운영하거나 연계된 위탁 교육프로그램 주체는 직접 아동·청소년을 대상으로 교육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음에도 성범죄자 등록정보 고지 및 취업제한 대상에 포함되어 있지 않아, 운영자나 강사가 성범죄자여도 이를 제한할 수 없는 상황이다. 예를 들면, 경기도 교육청은 학생 및 학교 밖 청소년들이 마을교육공동체와 함께 교육 활동을 진행하는 사업을 운영 중인데, 총 1,875개 활동에 참여하는 학생수가 38,923명에 달함에도 해당 활동 운영자에 대해 성범죄이력을 조회할 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