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15 (수)

  • 맑음동두천 -1.3℃
  • 맑음강릉 5.4℃
  • 맑음서울 -1.3℃
  • 맑음대전 2.0℃
  • 맑음대구 2.7℃
  • 맑음울산 4.0℃
  • 구름조금광주 3.3℃
  • 맑음부산 3.8℃
  • 구름많음고창 2.2℃
  • 흐림제주 6.3℃
  • 맑음강화 -0.2℃
  • 맑음보은 0.8℃
  • 맑음금산 1.9℃
  • 맑음강진군 4.4℃
  • 맑음경주시 3.3℃
  • 맑음거제 3.5℃
기상청 제공

연예/스포츠

생활의달인, 월요일 저녁에 만나는 3인의 달인

  • 등록 2020.01.15 13:24:06

 

 

 

 

 

 

 

 

 

 

[영등포신문=신예은 기자] 지난 1월 13일 밤 8시 55분에 방송된 생활의 달인에서는 수타 짜장면 달인, 새총 달인, 육회비빔밥 달인이 소개됐다.

● 수타 짜장면 달인
남녀노소를 불문하고 사랑받는 국민 음식 짜장면! 특히 손으로 직접 반죽을 뽑는 수타 짜장면은 다른 면보다도 더욱 쫄깃한 식감을 자랑한다. 이 수타 짜장면을 40여 년 넘게 만들고 있는 달인을 만나러 찾아간 곳은 전라남도 순천의 작은 중식당. 이곳에서 만난 수타 짜장면의 달인은 임민호(男/63세/경력48년) 달인이다.

배고팠던 시절, 먹고 살기 위해 16살 때부터 중식을 배웠던 소년은 이제 환갑의 달인이 되어 동네에서 소문난 중식당을 이끌고 있다. 주문이 들어오는 즉시 바로 수타로 면을 뽑아 손님에게 내오는 방식은 달인이 40여 년 넘게 지켜온 철칙이다.

여기에 각종 채소와 고기를 아낌없이 넣어 춘장과 함께 볶아낸 짜장 소스가 더해지면 깊은 맛을 자랑하는 달인만의 수타 짜장면이 완성된다. 오랜 세월 한결같은 원칙으로 수타 짜장면의 맛을 지키는 달인을 생활의 달인에서 만나보자.

● 새총 달인
조용한 산 속에서 탕- 하고 정적을 깨는 소리! 백이면 백. 맞추고자 하면 반드시 맞추고 마는 한 남자가 있다. 작은 돌을 끼운 고무줄을 팽팽하게 잡아당겨 숨을 죽이고 온 신경이 손끝에 집중되는 순간 그대로 튕겨 무엇이든 맞추는 이는 바로 새총의 달인 김문재 (男/45세/경력7년) 달인이다.

20미터가 넘는 거리에서도 꼿꼿하게 선 카드를 반으로 가르며 넘어뜨리는가 하면, 그 어떤 험난한 미션에도 목표물을 명중시켜버리는 그야말로 신의 손을 가진 달인이다. 기가 막힌 타이밍으로 목표물을 정확히 맞출 때 희열을 느끼는 것이 새총의 묘미라 말하는 달인. 숨죽이고 지켜볼 수밖에 없는 짜릿한 순간들을 생활의 달인에서 밀착 취재해본다.

● 은둔식달-육회비빔밥 달인
전국에 보석같이 숨어있는 맛의 달인을 발굴하는 생활의 달인 프로젝트! 이번 주 은둔식달 잠행단이 첫 번째로 찾아간 곳은 경상북도 영주의 한 육회비빔밥집.

이 집은 전국 팔도에서 손님들이 너도나도 모여들어 대기표를 받고 기다려야만 맛볼 수 있다. 신선한 채소와 싱싱한 육회가 한데 어우러져 아삭하고 고소한 식감을 자랑하는 달인의 육회비빔밥은 조금 더 특별하다.

갓 도축한 소고기만을 엄선하는데 겉으로만 보아도 선홍빛을 띠는 것이 높은 신선도를 자랑한다. 여기에 달인만의 노하우로 생고기 특유의 비린 향을 잡아냈고 비법 비빔장까지 더해져 씹을수록 고소하고 은근한 단맛이 맴돈다. 과연 이 음식 속에 숨은 비밀은 무엇일까?

수타 짜장면 달인, 새총 달인, 육회비빔밥 달인은 지난 1월 13일 밤 8시 55분에 방송된 생활의 달인에서 확인할 수 있다. 

'너는 내 운명' 이윤지♥정한울, ‘한울 놀이방’ 개장! ‘아이만 6명’ 극한 육아 현장

[영등포신문=박민철 기자] 지난 13일(월) 밤 11시에 방송된 SBS ‘동상이몽 시즌2 - 너는 내 운명’에서는 놀이방으로 변신한 이윤지♥정한울 부부의 집이 공개됐다. 이날 이윤지, 정한울 부부의 집에는 딸 라니의 친구들과 엄마들이 방문했다. 정한울은 첫 친구가 온 이후로 줄지어 들어오는 아이들의 등장에 당황한 표정을 감추지 못했다. 아이만 6명, 엄마 4명이 모인 가운데 유일한 아빠인 정한울은 엄마들을 배려해 독박 육아를 자처, ‘한울 놀이방’을 개장했다. 본격 놀이 전 한울은 인터뷰에서 “아이들을 위해 여러 가지를 준비했다”라며 ‘계획남’답게 자신감을 보였다. 그러나 집안 곳곳을 뛰어노는 아이들과 여기저기 널브러진 장난감으로 집안은 금세 난장판이 됐다. 그런가 하면 라니는 친구와의 갈등으로 울음을 터뜨려 절체절명의 위기에 처하기도 했다. 이에 정한울은 당황하지 않고 해결 방안을 제시해 육아 고수의 면모를 보여줬다. 이어 라니를 달래던 정한울의 의외의 한 마디에 스튜디오는 또 한 번 놀라움에 휩싸였다. 평소 ‘딸 바보’ 면모와는 180도 다른 모습으로 훈육을 했기 때문이다. 이에 스튜디오에서 지켜보던 이윤지도 “라니를 사랑으로 키우고 있지만 훈육은 냉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