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18 (토)

  • 맑음동두천 19.8℃
  • 맑음강릉 26.5℃
  • 맑음서울 20.8℃
  • 맑음대전 21.9℃
  • 맑음대구 24.7℃
  • 맑음울산 22.9℃
  • 맑음광주 22.8℃
  • 맑음부산 18.9℃
  • 맑음고창 ℃
  • 맑음제주 20.4℃
  • 맑음강화 17.3℃
  • 맑음보은 19.8℃
  • 맑음금산 20.8℃
  • 맑음강진군 19.7℃
  • 맑음경주시 22.9℃
  • 맑음거제 17.6℃
기상청 제공

사회

마스크 해제 조치에도 '노마스크'는 아직…마스크 판매량↑

  • 등록 2023.03.27 09:59:53

 

[영등포신문=이천용 기자] "코로나에 재감염될까봐 대중교통에서도 아직 철저하게 마스크를 쓰고 다녀요. 미세먼지 수치도 안 좋아서 당분간은 계속 끼고 다닐 생각입니다." (27세 직장인 김민지씨)

27일 유통업계에 따르면 지난 20일 대중교통 내 마스크 착용 의무가 해제됐지만 코로나 재감염 우려, 미세먼지, 습관적 착용 등을 이유로 마스크 판매량이 소폭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티몬은 지난 20∼23일 마스크 판매량이 직전 3일(16∼19일) 대비 20% 늘었다고 밝혔다.

해당 기간 위메프의 마스크 판매량도 8.91% 늘었고, SSG닷컴(쓱닷컴)에서도 30%가량 오름세를 기록했다.

 

20∼23일 수도권 미세먼지(PM10) 수준은 각각 나쁨, 나쁨, 나쁨, 나쁨∼매우 나쁨을 기록했다.

 

유통업계 관계자는 "미세먼지 농도가 높아진 데다 사람이 밀집한 대중교통에서는 마스크를 착용해야 한다는 인식이 함께 작용한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한편 편의점 GS25에서는 실내 마스크 착용 의무가 해제된 1월 30일부터 2월 27일까지 선크림 판매량이 전월(1월 1∼29일) 대비 62.6% 성장했다.




가장많이 본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