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12 (금)

  • 구름조금동두천 18.8℃
  • 흐림강릉 18.4℃
  • 구름많음서울 20.5℃
  • 흐림대전 20.7℃
  • 흐림대구 23.8℃
  • 흐림울산 22.0℃
  • 흐림광주 22.8℃
  • 구름조금부산 22.4℃
  • 구름많음고창 19.8℃
  • 구름많음제주 22.3℃
  • 흐림강화 19.6℃
  • 구름조금보은 20.2℃
  • 흐림금산 19.7℃
  • 흐림강진군 21.6℃
  • 흐림경주시 22.3℃
  • 맑음거제 22.7℃
기상청 제공

방송/연예

‘왓쳐’ 광역수사대 절대권력자 장해룡..

  • 등록 2019.07.12 02:30:05


[영등포신문=박민철 기자] 7일 방송하는 OCN 드라마 ‘WATCHER(왓쳐)’에서는 영군(서강준)은 아이를 유괴한 손병길(김상준)을 사주한 비리 경찰이 광역수사대 반장 해룡(허성태)이라는 말을 듣게 됐다. 


김영군은 신호 위반 단속 중 손에 피가 묻은 손병길(정민성 분)을 보고 검문하려 했으나 손병길은 이에 불응하고 도주했다.


김영군은 손병길을 추격하던 도중 총으로 쏘아 입원하게 만들며 광수대의 조사를 받게 됐다.


병길을 추격하는 과정에서 그를 위협하는 광수대 반장 장해룡(허성태 분)과 김강욱(이재윤 분)을 목격했던 영군은 병길과 광수대의 관계를 의심했고 강도 높은 광수대의 조사에도 주눅 들지 않고 오히려 광수대를 자극해 날선 긴장감이 감도는 상황을 만들었다.


광역수사대 절대권력자 장해룡(허성태 분)의 비리 증거를 잡으려는 도치광과 손병길(정민성 분)의 신호 위반을 적발하면서 사건에 휘말린 김영군, 그의 협상과 변호를 맡아달라는 김상준(김동현 분) 회장의 의뢰를 받고 사건에 뛰어든 한태주까지. 서로 다른 목적과 동기를 가진 세 사람의 만남이 하나의 사건으로 얽히는 과정이 흥미롭게 펼쳐졌다.


단순히 교통 검문에 불응한 도주자라고 생각했던 손병길이 김상준 회장의 아들을 납치했다는 사실이 밝혀졌다.


심지어 경찰의 사주로 유괴사건을 벌였다는 손병길의 충격적 주장은 앞으로 꼬리를 물고 일어날 사건에 궁금증을 더욱 증폭시켰다.


영군(서강준)은 치광(한석규)과 태주(김현주)에게 아이의 행방을 말해주는 대가로 직접 나가서 찾게 해달라고 조건을 걸였다.


계속 손병길을 추적하던 도치광 역시 손병길의 차에서 제3자의 혈흔을 발견하고 다른 피해자가 있을 수 있다며 영군에게 도움을 청했다.


결국 영군은 치광을 도와 손병길이 입원한 병원으로 향하는 장해룡과 김강욱의 뒤를 따랐다.


도착한 병원에서 변호사 한태주(김현주 분)와 만나게 된 영군과 치광은 손병길이 CH토건 김상준(김동현 분) 회장의 아들을 유괴했다는 사실을 알게 되며 긴박 엔딩을 선사, 한 치 앞을 알 수 없는



서울시·㈔에너지나눔과평화, 에너지취약계층 냉방물품 지원

[영등포신문=신예은 기자]서울시는 본격적인 무더위가 시작되는 가운데 ‘선선(善善)한 서울’ 사업의 일환으로 기업 및 단체와 함께 에너지취약계층에 선풍기, 냉방기 등 냉방물품을 지속적으로 지원하고 있다. ‘선선(善善)한 서울’은 ‘착한 기부로 에너지빈곤층의 선선한 여름나기를 지원하자’ 라는 의미로, 서울에너지복지시민기금의 폭염대비 여름철 에너지취약계층 지원사업이다. 서울시는 6월말 ㈜에스원의 기부로 서울에너지복지시민기금을 통해 에너지취약계층 30가구에 3천만 원 상당의 에어컨 및 전기요금을 지원한 바 있다. 7월 초에는 ㈔에너지나눔과평화와 함께 올 여름 폭염에 선풍기 없이 더위 속에서 생활하는 냉방복지 사각지대에 있는 에너지취약계층에 2천 5백만 원 상당의 선풍기와 쿨매트 등 총 1,600개를 지원했다.지원대상은 서울에너지복지시민기금 운영단체인 서울시사회복지협의회에서 25개 자치구별로 최대한 고르게 지원될 수 있도록 선정했다. (사)에너지나눔과평화는 2009년부터 국내최초로 공익형 태양광발전소인 ‘나눔발전소’를 설치․운영해 발생한 순익 100%를 에너지복지사업을 추진하는 단체이다.2018년부터 삼성전자나눔발전소를 운영하고 있는 (사)에너지나눔과평화는 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