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24 (목)

  • 구름많음동두천 13.2℃
  • 흐림강릉 15.2℃
  • 구름많음서울 16.7℃
  • 대전 17.7℃
  • 구름많음대구 17.1℃
  • 울산 16.6℃
  • 구름많음광주 17.1℃
  • 부산 16.5℃
  • 흐림고창 15.2℃
  • 제주 19.9℃
  • 구름많음강화 14.7℃
  • 구름많음보은 15.7℃
  • 흐림금산 13.7℃
  • 구름많음강진군 14.9℃
  • 흐림경주시 16.8℃
  • 흐림거제 17.9℃
기상청 제공

예술 공연

서울시, 2주간 여의도‧반포한강공원서 힐링형 음악축제

  • 등록 2019.08.02 14:45:59

 

[영등포신문=신예은 기자] 서울시 한강사업본부는 무더위가 한층 기승을 부리는 8월, 한강몽땅 여름축제의 하이라이트 기간을 맞아 이번 주부터 2주간 무더위에 지친 시민들을 위해 ‘음악이 흐르는 한강 피크닉’의 다양한 프로그램을 선보인다.

 

‘한강썸머뮤직피크닉’은 올해 처음으로 선보이는 공연으로 2일과 3일, 9일과 10일 4일간 오후 6시 30분부터 10시까지 여의도한강공원 물빛무대와 너른들판 특설무대에서 진행된다. ‘여름’과 ‘강’에 어울리는 팝, 국악, 레게, 클래식의 총 4가지 장르 공연들로 구성돼 누구나 무료로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다.

 

또 ‘한강썸머뮤직피크닉’이 추구하는 경계 없는 문화생활과 지속 가능한 축제의 의미가 담긴 다양한 부대행사와 ‘한강푸드트럭100(8/2~3)’, ‘서울밤도깨비야시장(8/9~10)’이 인근에서 열려 더욱 풍성한 피크닉을 즐길 수 있다.

 

‘한강재즈페스타’는 2일과 3일 오후 7시 30분부터 10시까지 반포한강공원 세빛섬의 예빛무대에서 열린다. 김준, 이정식, 말로, 류인기퀸텟 등 한국 재즈음악의 맥을 이어가고 있는 대형 아티스트들의 재즈잔치가 한강의 달빛무지개분수와 세빛섬의 멋진 야경을 배경으로 펼쳐진다.

 

9일과 10일 오후 7시부터 9시까지는 반포한강공원의 상류 피크닉장에서 ‘노닐다프로젝트’가 열린다. 우리의 전통음악을 꾸준히 계승하고 발전시켜오고 있는 예인들과 함께 한강의 멋과 전통 음악의 풍류를 교감하는 무대로 꾸며진다.

 

모든 프로그램의 자세한 내용은 한강몽땅 여름축제의 공식 홈페이지(https://hangang.seoul.go.kr/project)를 통해서 확인할 수 있다.

 

기봉호 한강사업본부 총무부장은 “올해는 여름의 무더위를 음악과 함께 이겨내시면 어떨까하는 바람을 담아 한강몽땅의 음악 공연 부문을 질적·양적으로 강화했다”며 “이번 주말은 한강에서 다양한 장르로 알차게 준비한 공연들을 감상하시면서 여름밤의 열대야를 잊어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신경민 의원, 학교 밖 교육 성범죄자 취업 제한하는 법 발의

[영등포신문=변윤수 기자]학교 밖 교육 단체의 실무자와 강사에 대해 성범죄자 여부 조회를 가능하게 하는 법이 발의됐다. 국회 교육위원회 및 여성가족위원회신경민 의원(더불어민주당,영등포을)은 성범죄자 등록정보 고지 및 취업제한 대상에 교육청과 연계된 학교 밖 교육활동 단체도 포함하는 '아동·청소년의 성보호에 관한 법률'개정안을 대표 발의했다. 현행법은 성범죄자에 대한 정보를 아동·청소년의 친권자 또는 법정대리인, 어린이집 원장, 유치원 원장, 주민자치센터의 장 등에게 고지하고 성범죄 경력의 점검·확인 대상이 되는 유치원, 학교, 학원 등의 관련기관에 취업하지 못하도록 규정하고 있다. 그러나 교육청이 운영하거나 연계된 위탁 교육프로그램 주체는 직접 아동·청소년을 대상으로 교육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음에도 성범죄자 등록정보 고지 및 취업제한 대상에 포함되어 있지 않아, 운영자나 강사가 성범죄자여도 이를 제한할 수 없는 상황이다. 예를 들면, 경기도 교육청은 학생 및 학교 밖 청소년들이 마을교육공동체와 함께 교육 활동을 진행하는 사업을 운영 중인데, 총 1,875개 활동에 참여하는 학생수가 38,923명에 달함에도 해당 활동 운영자에 대해 성범죄이력을 조회할 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