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8 (월)

  • 맑음동두천 5.1℃
  • 구름많음강릉 10.9℃
  • 황사서울 5.7℃
  • 황사대전 8.2℃
  • 흐림대구 10.5℃
  • 흐림울산 13.4℃
  • 흐림광주 10.4℃
  • 흐림부산 15.3℃
  • 흐림고창 9.6℃
  • 흐림제주 13.2℃
  • 구름조금강화 3.7℃
  • 구름많음보은 7.3℃
  • 흐림금산 7.0℃
  • 흐림강진군 11.1℃
  • 구름많음경주시 12.6℃
  • 흐림거제 15.1℃
기상청 제공

방송/연예

‘미운우리새끼’ 제 별명이 세라

  • 등록 2019.08.16 02:30:05


[영등포신문=박민철 기자] 11일 밤 방송되는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가수 홍진영이 개그맨 허경환, 박성광, 김지호 등과 연습실에서 만난 모습이 그려진다.


홍진영이 개그맨 밴드인 마흔파이브의 프로듀서로 나서는 것이다.


한채영은 형제에 대해 묻자 연년생인 친언니가 있다고 밝혔고, "어릴 때는 언니가 인기가 더 많았다. 제 이름을 사람들이 몰랐고 세라 동생이라고 했다. 제 별명이 세라 동생이었다"라며 털어놨다.


절친 케미를 뽐내던 홍진영과 마흔파이브의 훈훈한 분위기가 금세 긴장감으로 반전되는 일이 벌어졌다.


마흔파이브의 연주를 들은 일일 프로듀서 진영이 평소와는 180도 다른 냉정한 모습으로 독설을 쏟아낸 것이다.


마흔파이브 멤버들은 홍진영의 앞에서 무사히 실력 평가를 마칠 수 있을지 방송을 통해 확인 할 수 있다.


이날 김영철의 '따르릉'부터 강호동의 '복을 발로 차버렸어'까지 특유의 작곡 능력을 선보이며 지인들에게 흥 넘치는 곡을 선물하기로 유명한 홍진영이 숨겨진 노래는 공개한다.


마흔파이브에게 숨겨두었던 자작곡을 들려준 진영은 멤버들의 의외의 반응에 당황을 금치 못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