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4 (목)

  • 맑음동두천 -0.9℃
  • 맑음강릉 3.9℃
  • 맑음서울 1.9℃
  • 맑음대전 1.1℃
  • 맑음대구 2.3℃
  • 맑음울산 3.1℃
  • 맑음광주 4.0℃
  • 맑음부산 5.3℃
  • 맑음고창 1.4℃
  • 맑음제주 9.6℃
  • 맑음강화 -0.4℃
  • 맑음보은 -3.0℃
  • 맑음금산 -1.0℃
  • 맑음강진군 2.4℃
  • 맑음경주시 0.0℃
  • 맑음거제 3.9℃
기상청 제공

종합

한인 2세, MS 최고의료책임자에 임명

  • 등록 2019.08.16 09:36:21

 

[영등포신문=신예은 기자] 최근까지 삼성그룹 헬스케어 사업을 이끌었던 한인 2세 의료전문인이 마이크로소프트의 최고의료책임자(CMO)에 임명됐다. 


MS는 데이비드 류 박사를 CMO 겸 세계 커머셜 비즈니스를 위한 헬스케어 부사장에 임명한다고 밝혔다. 


MS에 따르면 클라우드와 인공지능기술 혁신으로 헬스케어산업이 빠르게 변화하는 과정에서 류 박사의 헬스케어 부문에 대한 이해를 통해 MS의 커머셜 헬스케어 고객과 파트너들을 지원할 예정이다.  


스탠포드 의대 겸임교수로도 활동하는 류 박사는 컴퓨터 과학자로 임상 결정 지원 시스템 등 분야와 관련된 다수의 미국 특허를 보유하고 있다.  

 

류 박사는 성명을 통해 "데이터가 헬스케어의 새로운 유통으로 빠르게 바뀌고 있다"면서 "마이크로소프트는 이 부문을 주도해 나갈 위치에 있다. 이러한 비즈니스를 구축하는 팀의 일원이 된 것을 영광스럽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류 박사는 삼성에서 CMO 겸 기업 헬스케어 담당 부사장으로 재직하며 임상 및 소프트웨어 파트너들과 함께 새로운 디지털 헬스 기술을 개발하는 업무를 담당했다. 


미시건대학에서 컴퓨터공학을 전공한 그는 노스웨스턴대학 의대 졸업후 2013년 삼성SDS를 거쳐 2015년부터 삼성전자 미주법인에서 초음파 진단기기와 휴대용 컴퓨터단층촬영(CT) 스캔 장치 등 다양한 제품을 개발ㆍ판매하는 헬스케어 사업을 담당했다. / 제공=조이시애틀(제휴)
 

시의회 도시안전건설위, 서부간선도로 지하화 현장 점검

[영등포신문=이천용 기자] 서울시의회 도시안전건설위원회(위원장 김기대, 이하 도시위)는 13일 서울시 도시기반시설본부 소관 행정사무감사 중 서부간선도로 지하화 공사현장을 방문하여 지하 80m 터널공사 현장 주변 지하수위 관리 및 공기정화시설 현황 등 안전관리 전반에 대해 직접 점검했다. 이날 도시위는 지하수위 계측 장면을 지켜보면서 2015년 지하철공사 현장에 적용한 계측방법을 적용하고 있다는 부분에 대해 지적하고 향후 대심도 터널 공사현장에 적합한 지하수위 계측 및 관리기준의 재정립과 현재의 수동계측에서 자동계측으로의 전환이 필요함을 피력했다. 도시위는 지하 대심도 터널에서 하루 약 1,500톤씩 발생하는 유출지하수를 도로청소 및 현장관리용으로 480톤밖에 활용하지 못하고 나머지는 하수도로 흘려보내고 있는 상황에 대해 유출지하수의 재활용 선순환 방안 마련을 당부했다. 또 개통 후 차량 통행 시 발생하는 유해가스 및 분진제거설비 성능 검증이 대체로 양호한 조건에서 실시된 것으로 평가하고 보다 극심한 환경 하에서의 철저한 재검증을 통해 신뢰성을 담보할 것을 주문했다. 이어 도시위는 지상부에 계획하고 있는 기존 ‘서부간선도로 일반도로화 및 친환경공간 조성’ 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