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6 (토)

  • 흐림동두천 2.2℃
  • 맑음강릉 9.9℃
  • 흐림서울 4.7℃
  • 대전 12.8℃
  • 맑음대구 6.7℃
  • 맑음울산 10.0℃
  • 흐림광주 9.4℃
  • 맑음부산 11.9℃
  • 구름많음고창 11.6℃
  • 맑음제주 10.8℃
  • 흐림강화 3.3℃
  • 맑음보은 10.3℃
  • 구름많음금산 12.4℃
  • 맑음강진군 5.0℃
  • 맑음경주시 5.6℃
  • 맑음거제 13.3℃
기상청 제공

문화

영등포구, ‘영등포 도시재생-건축 문화제’ 개최

  • 등록 2019.10.23 09:23:01

 

[영등포신문=이천용 기자] 영등포구가 도시재생 추진 성과를 공유하고 주민의 지속적인 관심과 공감대를 형성하기 위한 ‘영등포 도시재생-건축 문화제’를 오는 25일 오전 11시부터 오후 8시까지 문래근린공원에서 개최한다.

 

도시재생은 쇠퇴한 도시를 활성화해 살기 좋은 곳으로 만드는 도시산업으로, 구는 지역이 직접 기획 및 실행하는 지역사회 공헌 프로젝트를 영등포구건축사회와 함께 열게 됐다.

 

도시재생-건축 문화제는 영화제, 사진전, 체험교실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우선 도시재생 홍보영상을 상영해 공원을 지나는 주민들에게 도시재생의 개념과 성과, 그리고 주민 역할의 중요성을 알린다.

 

또한 오후 3시부터 8시까지 ‘도시재생, 건축 영화제’가 진행된다. 상영작은 모두 도시재생 및 건축과 관련한 영화로 선정했으며, △시민 제인: 도시를 위해 싸우다 △월드 트레이드 센터, 그 후 △대신시장-영등포건축문화유산으로 총 3편의 영화가 상영된다.

 

영화 시작 전에는 주민의 이해를 돕고자 이상훈 성균관대 건축학과 겸임교수, △장미진 공간그룹건축사 사무소장, 황두진 건축가가 영화에 대한 간단한 강연을 진행한다.

 

‘우리 마을 추억을 재생하다’를 주제로 한 사진 공모전 선정작 전시회도 열린다. 이는 주민이 직접 출품한 작품들로, 과거와 현재의 골목길에 담긴 추억의 풍경을 프레임 안에 담아냈다. 도시재생 추진성과를 함께 전시한다. 사진 선정작은 대상(1명), 금상(2명), 은상(3명), 동상(4명) 등 수상자에게 서울시건축사회 명의의 상장 및 부상이 수여된다.

 

오후 12시부터 6시까지는 체험 부스가 운영된다. 도시‧건축 체험교실에서는 창의력 교구인 아키조(Archijoe) 블록으로 공간을 만들어보며 재생의 의미를 느껴볼 수 있다. 또한 리본을 이용해 머리핀‧머리띠 만들기 등을 체험해볼 수도 있다.

 

도시재생 건축문화제에 관심 있는 주민은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궁금한 점은 도시재생과(02-2670-3518)로 문의할 수 있다.

 

한편, 구는 문래동 일대의 자원 활용 및 산업 재생을 통해 지역 경제를 활성화하는 ‘경제기반형 도시재생’을 추진 중에 있다.

 

채현일 구청장은 “도시재생은 우리 지역을 더욱 살기 좋고 활기 넘치게 만드는 일”이라며 “도시재생에 주민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통해 영등포가 더욱 발전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김정환 시의원, “한강드론공원 안전관리대책 마련 시급”

[영등포신문=이천용 기자] 서울시의회 김정환 의원(더불어민주당, 동작1)은 13일 진행된 2019년도 서울시 한강사업본부 소관 행정사무감사에서 ‘광나루한강드론공원’의 안전관리에 대해 질의하고 한강사업본부의 책임 있는 관리를 촉구했다. 김정환 시의원은 지난해 행정사무감사에서 한강사업본부와의 협약에 의해 한강드론공원을 관리하고 있는 한국모형항공협회의 공원 독점적 이용에 관련해 지적하고 이에 대한 시정을 이끌어낸 뒤에도 한강드론공원에 대해 지속적인 관심을 가져왔다. 김 의원은 올 행정감사에서는 드론공원의 안전문제를 지적했다. 이날 제출된 자료에 따르면, 한강공원 내에서 2016년부터 약 17회의 크고 작은 드론 사고가 있었으며, 올해는 10월 현재까지 4회의 드론 추락사고가 발생한 것으로 나타난다. 특히 올해 발생한 드론 추락사고중 2건은 드론공원내 추락 사고였지만, 수영장에 추락한 사고가 1건, 한강에 추락한 사고가 1건으로 구역 이탈사고도 2건에 달했다. 또한 지난 10월에 개최된 ‘2019 서울드론챌린지’ 행사에서도 크고 작은 드론 접촉사고가 있었던 것으로 밝혀졌다. 김 의원은 “드론이 시민들의 이용이 많은 수영장이나 다른 한강 시설로 추락했을 시 자칫 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