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2.02 (목)

  • 맑음동두천 -3.3℃
  • 구름조금강릉 -0.8℃
  • 맑음서울 -3.0℃
  • 구름조금대전 -3.2℃
  • 흐림대구 0.5℃
  • 구름많음울산 1.6℃
  • 구름많음광주 -0.4℃
  • 흐림부산 2.8℃
  • 흐림고창 -1.4℃
  • 흐림제주 4.3℃
  • 구름조금강화 -3.1℃
  • 구름조금보은 -4.4℃
  • 구름많음금산 -3.3℃
  • 흐림강진군 0.4℃
  • 흐림경주시 0.8℃
  • 구름많음거제 4.0℃
기상청 제공

사회

시립문래청소년센터, “2023년 청소년환경축제 기획·운영”

  • 등록 2022.11.17 14:15:06

 

[영등포신문=신예은 기자] 서울시립문래청소년센터(관장, 조미란, 서울시영등포구환경교육센터)가 생태 친화적 문화를 확산시키기 위해 2023년에는 대학생환경서포터즈 ‘그린나래’와 함께 청소년환경축제를 기획하고 운영할 것이라고 밝혔다.

 

청소년환경축제는 환경기념일을 기억하고 청소년과 지역주민들이 환경을 위한 실천을 생활화할 수 있도록 4월(지구의날), 6월(환경의날), 9월(자원순환의날)에 진행될 예정으로 다양한 환경동아리, 환경기업들과 연계를 위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2022년에도 4월(지구의날)에는 ‘내가 그린 우리 동네’의 콘셉트로 청소년과 지역주민들이 벼룩시장을 열어 ‘아나바다’ 운동을 전개했고, 6월(환경의날)에는 올림픽을 콘셉트로 ‘신달촌기 ep.환경올림픽’, 9월(자원순환의날)에는 탄소중립을 콘셉트로 다양한 환경체험활동부스, 환경캠페인, 환경공연 등을 진행해 8,190명의 청소년이 참여했다.

 

청소년환경축제는 청소년들이 환경에 대해 알아보는 시간을 가지며 자신이 살아갈 미래의 환경을 위한 다양한 체험형 콘텐츠로 구성돼 청소년들이 스스로 즐거운 생태문화를 만들어갈 기회를 제공했다. 2023년에도 꾸준히 청소년들과 함께 축제를 기획하고 운영해 청소년들이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 예정이다.

 

조미란 관장은 “우리 센터가 지역의 환경교육 허브 기관으로써 기후변화시대에 환경과 미래를 생각하는 글로벌 시민 양성을 위해 앞으로도 다양한 환경교육 프로그램을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시립문래청소년센터는 2020년 서울시영등포구환경교육센터로 지정돼 지속 가능한 미래를 위해 지역 기반형 환경교육을 진행하고 있다.

서울시구청장협, 취약계층 난방비 55억 긴급 추가 지원

[영등포신문=이천용 기자] 서울시구청장협의회(협의회장 이성헌 서대문구청장, 이하 ‘협의회’)는 기록적인 한파와 난방비 급등으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취약계층의 부담을 줄이고자 국민기초생활수급자 외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자치구 차원에서 추가로 난방비를 지원하기로 결정했다. 앞서 중앙 정부는 겨울철 에너지바우처 지원금액을 2배 인상하기로 했고 서울시는 에너지 바우처 지원과 별도로 국민기초생활수급자 30만 가구에 대해 각 10만원 씩 오는 2월 10월까지 지급하기로 했다. 구청장협의회는 서울시 지원에 발맞춰 에너지 사각지대가 발생하지 않도록 공적 지원을 받지 못하는 취약계층에 추가로 난방비를 지원하는 것으로 25개 자치구청장들이 의견을 모았다. 구청장 협의회는 이번 특별 지원을 통해 취약계층이 빈틈없이 지원받을 수 있도록 하겠다는 계획이다. 추가 지원 대상자는 정부에서 지원하는 에너지바우처 지원과는 별도로 지원되며 서울시 난방비 지원대상에서 제외된 취약계층인 서울형 기초 생활수급자, 차상위계층, 한부모가족 등 약 5.5만 가구를 대상으로 지급한다. 25개 자치구는 오는 2월 20일까지 대상가구당 10만원씩 별도 신청 없이 대상자에게 현금으로 지원할 예정이다. 이





가장많이 본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