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24 (목)

  • 구름많음동두천 13.0℃
  • 흐림강릉 15.0℃
  • 구름조금서울 16.1℃
  • 흐림대전 17.5℃
  • 구름조금대구 16.0℃
  • 흐림울산 17.2℃
  • 구름많음광주 16.8℃
  • 흐림부산 16.4℃
  • 구름많음고창 15.1℃
  • 제주 19.7℃
  • 맑음강화 12.6℃
  • 맑음보은 16.4℃
  • 흐림금산 13.5℃
  • 구름조금강진군 14.6℃
  • 흐림경주시 17.1℃
  • 구름많음거제 18.3℃
기상청 제공

사회

영등포구 대림3동, 가스통 폭발로 화재

  • 등록 2017.03.12 00:04:24



[영등포신문=김경진 객원기자] 11일 23시 경 영등포구 대림3동 수정교회 옆 상가건물에서 가스통 폭발로 화재가 발생했다.

이 사고로 큰 폭발음과 함께 주위 100m 반경 건물 유리창이 깨지는 등  유리 파편이 사방으로 튕기면서 자동차가 파손되고 교통 차단으로 주위가 혼잡했다.   



신경민 의원, 학교 밖 교육 성범죄자 취업 제한하는 법 발의

[영등포신문=변윤수 기자]학교 밖 교육 단체의 실무자와 강사에 대해 성범죄자 여부 조회를 가능하게 하는 법이 발의됐다. 국회 교육위원회 및 여성가족위원회신경민 의원(더불어민주당,영등포을)은 성범죄자 등록정보 고지 및 취업제한 대상에 교육청과 연계된 학교 밖 교육활동 단체도 포함하는 '아동·청소년의 성보호에 관한 법률'개정안을 대표 발의했다. 현행법은 성범죄자에 대한 정보를 아동·청소년의 친권자 또는 법정대리인, 어린이집 원장, 유치원 원장, 주민자치센터의 장 등에게 고지하고 성범죄 경력의 점검·확인 대상이 되는 유치원, 학교, 학원 등의 관련기관에 취업하지 못하도록 규정하고 있다. 그러나 교육청이 운영하거나 연계된 위탁 교육프로그램 주체는 직접 아동·청소년을 대상으로 교육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음에도 성범죄자 등록정보 고지 및 취업제한 대상에 포함되어 있지 않아, 운영자나 강사가 성범죄자여도 이를 제한할 수 없는 상황이다. 예를 들면, 경기도 교육청은 학생 및 학교 밖 청소년들이 마을교육공동체와 함께 교육 활동을 진행하는 사업을 운영 중인데, 총 1,875개 활동에 참여하는 학생수가 38,923명에 달함에도 해당 활동 운영자에 대해 성범죄이력을 조회할 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