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14 (토)

  • 흐림동두천 22.7℃
  • 흐림강릉 25.2℃
  • 흐림서울 23.6℃
  • 구름많음대전 27.3℃
  • 구름많음대구 27.3℃
  • 맑음울산 27.7℃
  • 구름조금광주 26.8℃
  • 맑음부산 27.4℃
  • 구름많음고창 27.4℃
  • 맑음제주 25.9℃
  • 흐림강화 23.5℃
  • 구름많음보은 27.2℃
  • 구름많음금산 26.1℃
  • 구름많음강진군 27.6℃
  • 구름조금경주시 29.8℃
  • 구름조금거제 28.9℃
기상청 제공

사회

영사협, 롯데홈쇼핑과 함께 추석맞이 음식 나눔 봉사 진행

  • 등록 2019.09.11 18:12:22

 

[영등포신문=이천용 기자] 영등포구사회복지협의회(회장 정진원)은 롯데홈쇼핑(대표 이완신)과 11일 추석을 앞두고 명절음식을 만들어 소외계층에 직접 전달하는 ‘롯데홈쇼핑과 함께하는 추석맞이 음식 나눔’ 봉사활동을 진행했다.

 

이번 행사는 홀로 생활하는 독거어르신들의 따뜻한 명절 나기를 돕기 위해 마련되었다. 롯데홈쇼핑 임직원으로 구성된 샤롯데봉산단 40명은 영등포구에 위치한 요리학원에서 재료 손질부터 조리, 포장까지 직접 참여해 갈비찜과 토란국, 호박전 등 만들었다, 오후에는 정성껏 만든 음식과 식용유, 햄 등 선물세트를 영등포구 거주하는 독거노인 200세대에 전달했다.

 

롯데홈쇼핑은 지난 2015년 영등포구청 별관 내 전용 조리시설‘희망수라간’을 건립하고 지역 소외계층을 위한 반찬을 만들어 정기적으로 전달하고 있다. 특히 설·추석에는 명절 음식, 여름에는 삼계탕, 겨울에는 김장김치를 만들어 나눔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현재까지 총 218회, 3만 2900여 개의 반찬을 영등포구 소외계층에게 전달했다.

 

정윤상 롯데홈쇼핑 커뮤니케이션 부문장은“추석을 앞두고 영등포 지역의 소외된 이웃을 위해 명절음식을 정성껏 만들어 전달했다며“앞으로도 지역 사회에 기여할 수 있는 나눔 활동을 지속적으로 전개해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박화선 영등포구사회복지협의회 사무국장은 “한가위를 맞아 영등포지역복지증진을 위해 함께해주신 롯데홈쇼핑 임직원분들께 깊은 감사를 드린다”며 “이번 봉사활동으로 복지소외계층의 마음까지 넉넉해지는 풍성한 한가위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서울병무청, 올해 24세 병역의무자, 내년부터 국외여행허가 필요

[영등포신문=변윤수 기자] 서울지방병무청(청장 김종호)은 내년부터 국외여행허가 의무가 발생하는 병역의무자(1995년생)를 대상으로 국외여행(기간연장)허가 신청 안내문을 발송했다. 현행 병역법령상 출국 중인 병역의무자가 25세 이후에도 국외에 계속 체류하고자 할 경우에는 24세부터 25세가 되는 해 1월 15일까지 병무청장의 국외여행(기간연장)허가를 받아야 한다. 단기여행(관광, 일시적인 출국 목적), 유학, 이민 목적 등으로 국외여행허가사유가 세분화되며 단기여행 및 유학 등 사유는 병무청 또는 관할 재외공관을 통해 국외여행허가 신청이 가능하고, 이민 목적 사유는 반드시 관할 재외공관을 통해 국외여행허가 신청이 가능하다. 선천적 복수국적인 사람은 18세가 되는 해 3월말까지 국적선택(이탈)을 하지 않은 경우 병역의무가 있으며 따라서 반드시 국외여행허가 대상이라는 점을 유의해야 한다. 25세인 병역의무자가 국외여행허가를 받지 않고 출국하거나 국외에 체재(거주)하는 경우, 병역법 위반(국외여행허가 의무 위반)으로 관할 경찰관서에 고발 처리된다. 국외여행허가 의무 위반자에 대해서는 37세까지 관리하면서 입영 등 병역의무부과를 하게 되고, 인적사항을 인터넷에 공개하